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너무도 많은 고깃집 창업아이템, 그런데 ‘화덕초 대파불고기’는 특별했습니다”

 

“옆에도 고깃집, 건너편에도 고깃집… 특히 삼겹살전문점이 너무 많았습니다. ‘우리 가게는 달라!’라는 생각으로 노력을 해도 장사가 안되더군요, 그래서 다른 아이템을 알아보던 중, ‘화덕초 대파불고기’ 박영주 대표님을 만났고, 상담을 통해 ‘그래, 이 아이템이면 성공할 수 있겠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색적인 메뉴라인은 기존 고깃집과 차별성을 만들 수 있다고 판단했고, 무엇보다 창업비용 측면에서 큰 만족을 할 수 있었습니다”

 

창업시장에서 고깃집은 가장 많은 사람들이 선택하는 아이템으로 꼽힌다. 계절 변화에 영향을 받지 않고, 다양한 연령층을 핵심 타깃으로 영업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시장 경쟁이 매우 치열하다. 많은 창업자들이 고깃집의 장점만 보고 창업을 했다가 실패의 쓴 맛을 본 경우가 많다.

 

대파불고기전문점 ‘화덕초 대파불고기 병점점(경기도 화성시 병점동로 110-7번지 / 031-226-3697)’을 운영하고 있는 송정훈 점주도 과거 치열한 경쟁에 백기를 든 적이 있다. 과거 삼겹살 매장을 운영했는데, 장사가 너무나 안됐다.

 

송 점주는 40대 초 요식업을 시작했고, 나름대로 업계에서 오랜 시간 현장에 일을 했다. 그래서 좀 더 성공포인트가 확실한 ‘화덕초 대파불고기’로 다시 시작하기로 결심했고, 그 결과는 매우 성공적이었다. 다른 고깃집과 겹치지 않는 컨셉과 이색적인 메뉴라인, 점심 및 저녁시간 모두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다는 부분이 너무나 마음에 들었다.

 

 “맛, 가격 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고 있어 ‘화덕초 대파불고기 병점점’은 폭 넓은 고객층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평일에는 주로 직장인들이 방문하고, 주말에는 가족단위 고객들로 찾습니다. 여성고객들도 큰 만족을 하는데, 여성들은 특히 세련된 인테리어에 높은 점수를 줍니다. 서비스 부분도 고객을 사로잡은 포인트 입니다. 특히 셀프 수제비는 병점점에서는 히트메뉴로 꼽히고 있습니다. 별미를 먹기 위해 또 다시 방문하는 고객들이 많습니다”

 

송 점주는 요즘과 같은 불경기에 더욱 장사가 잘 되는 브랜드라고 말했다. ‘화덕초 대파불고기’는 캐주얼한 메뉴 편성과 저렴한 가격, 다양한 선택이 가능한 구성, 식사와 술자리 동시 해결 등 너무나 장점이 많다고 말을 했다. 실제로 고객 재방문율이 매우 높다. 또한 숯불 없는 테이블과 본사의 지속적인 지원 등도 매출 향상에 도움이 된다고 했다.

 

“요즘 같은 불경기 때에 더 빛날 수 있는 아이템으로 ‘화덕초 대파불고기’만한 것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매출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은 만큼, 수익이 증가하는 거죠. 기존에 프랜차이즈 가맹점을 운영한 경력이 있지만, 지금의 ‘화덕초 대파불고기 병점점’을 통해 진정한 성공을 거두고 있습니다. 현재 고깃집 창업을 고려하고 있거나 매출 부진으로 업종변경, 리뉴얼 창업을 준비하는 자영업자들에게 추천합니다”

 

홈페이지: www.hwadukcho.com

창업문의: 080-455-8000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