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청와삼대칼국수’ 프랜차이즈 창업 시장에서 꾸준한 인기 얻는 이유는?

 

창업시장이 전문화되고 세분화되면서 그 규모가 점차 커지고 있다. 이러한 시장 상황은 예비창업자들에게는 호재로 작용한다. 선택의 폭이 넓어지기 때문이다. 업종이 다양해졌다는 게 매우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한다.

 

 물론, 여전히 프랜차이즈 창업 시, 1순위로 고려되는 것은 외식업이다. 창업비용도 저렴해졌고, 별 다른 기술이 필요치 않아 창업접근성이 매우 높은 것. 실제로 통계를 보면 외식업종 창업은 꾸준히 그 숫자가 증가하고 있는 모습이다.

 

하지만 외식창업의 경우, 누구나 쉽게 시작할 수 있지만, 아무나 성공할 수 없다. 따라서 확실한 성공전략을 갖춰 도전하는 것이 좋다. 틈새시장을 공략할 수 있고, 트렌드 변화에 민감하지 않는 아이템을 선택해야 한다.

 

이러한 조건을 만족시키는 아이템이 칼국수&족발∙보쌈전문점 ‘청와삼대칼국수’다. ‘청와삼대칼국수’는 남녀노소 모두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칼국수, 족발, 보쌈 등 대중적인 메뉴를 메인으로 선보여서 트렌드 변화에 민감하지 않다. 틈새공략이 가능한 이유는 청와대에서 세 분의 대통령을 모신 조리장의 노하우를 담아 특별한 요리를 선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족발과 보쌈은 식사와 술안주 모두 만족시키기 때문에 점심, 저녁시간 모두 높은 매출을 책임진다.

 

전문화되고 차별화된 메뉴를 개발하고, 소비시장의 변화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본사에서 지원한다. 더불어 간편한 조리시스템 및 안정적인 물류시스템을 통해 어느 지점에서도 동일한 맛과 품질의 내놓을 수 있도록 하고, 가맹점과의 상생관계 유지를 위해 무분별한 가맹점 오픈을 지양하고 있다.

 

외식창업 프랜차이즈 ‘청와삼대칼국수’의 관계자는 “청와대 셰프 출신이 차린 외식 프랜차이즈라는 특별한 경쟁력을 바탕으로 ‘청와삼대칼국수는 소비자들은 물론, 예비창업자들에게 높은 신뢰를 얻고 있다”고 전하면서, “식당창업 시장에서 꾸준히 관심을 받고 있는 이유다”고 전했다.

 

홈페이지: www.blue3.co.kr

창업문의: 1599-1945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