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소영 기자

소자본 창업 핵심은 아이템 선정! 현 소비트렌드 흐름에 주목해야 한다


성공창업의 시작은 아이템 선정이다. 어떠한 아이템으로 시작하느냐에 따라 성패가 갈리기 마련인 것. 요즘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트렌드에 발맞춘 창업아이템이라면 오픈과 함께 좋은 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 그 반대라면 소비자들로부터 철저히 외면 당할 수 밖에 없다.

따라서 현명한 예비창업자라면 요즘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트렌드가 무엇인지 확인하고, 그 밖에도 점포 입지조건, 본인의 성향 및 자금 등을 부수적으로 생각해야 한다. 참고로 요즘 소비자들은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가 뛰어난 곳을 선호하고 있으며, 1인 가구 및 혼술, 혼밥족들이 늘어난 만큼, 혼자서도 술이나 밥을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곳을 선호한다.

프랜차이즈 쌀국수전문점 ‘월남국수’는 이러한 소비트렌드를 만족시키는 브랜드다. 웰빙푸드로도 주목 받고 있는 맛있는 쌀국수를 비롯해 퀄리티 높은 요리를 4000원 ~ 5500원의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는 게 특징이다. 일단 ‘가성비’ 측면은 확실하게 만족시킨다.

혼밥족, 혼술족들까지 사로잡을 수 있고, 단체 손님까지 확보할 수 있는 인테리어는 매출을 올려주는 요소다. 매장 내 혼자 앉아 먹을 수 있는 바 테이블, 여럿이 함께 앉아서 먹을 수 있는 단체석까지 구비하고 있다. 간단하게 술 한잔도 즐길 수 있는데, 이러한 부분은 식사 및 술자리 손님까지 확보하는데 큰 역할을 한다.

가격은 저렴하지만, 신선한 좋은 식재료를 사용하고 브랜드 특유의 레시피로 맛을 더해 그 맛과 품질은 뛰어나다. 월남쌀국수를 비롯해 고기완자 스페셜, 얼큰 해물 쌀국수 등 다양한 메뉴구성은 고객 재방문율을 높여준다.

‘월남국수’는 소자본, 소점포 창업이 가능한 브랜드다. 수익성이 뛰어나 단 기간에 투자금 회수가 가능한데, 현재 운영되고 있는 매장이 이러한 사실을 입증한다. 중앙대점의 경우에는 점심, 저녁 할 것 없이 많은 고객들로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줄을 서서 먹을 정도라는 게 본사 측의 얘기. 12평대 매장에서 일 최고 매출 290만원 이상을 기록한 적도 있다고 덧붙였다.

‘월남국수’의 관계자는 “12평형 대로 최적화된 창업이 가능하도록 전략적으로 기획된 소자본, 소점포 브랜드다. 이 말은 작은 매장에 전문화된 시스템을 구축했고, 투자 대비 수익성을 극대화시킬 수 있는 요소를 갖추고 있다는 의미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12평 매장 기준 4천만원 대에 창업이 가능하다. 본사에서는 부족한 자금에 관한 대출까지도 지원하고 있다. 따라서 초기 창업자금에 대한 부담은 크게 없다”고 강조했다.

홈페이지: www.vietnamnoodle.co.kr

창업문의:1899-2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