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컵밥전문점 ‘지지고’ 가성비 따지는 대학생들 사로잡다! 젊은 창업자에게 인기!

 

소비자들의 소비패턴도 달라지고 있다. 계획 없는 소비를 지양하고 가치 있는 소비를 지향하고 있는 것. 이러한 현상은 성별 및 연령대에도 상관 없이 나타나고 있지만, 그 중에서도 주머니가 가벼운 20대 대학생들은 가성비를 따져 소비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실제로 대학가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음식점들의 공통점을 살펴보면, 가성비라는 요소를 만족시킨다는 걸 알 수 있다. 컵밥전문점 ‘지지고’는 즉석에서 신선한 식재료로 조리를 해주는 컵밥, 컵누들을 선보이고 있는데, 실속 있는 가격에 배부른 한끼 식사가 가능해 대학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가장 큰 성공요소는 가성비를 갖추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식사 한 끼 평균 비용이 8천 원을 웃도는 요즘, 단돈 2~3천 원에 맛있는 식사 해결이 가능하다. 주문 즉시 눈 앞에서 펼쳐지는 철판요리 쇼는 보는 재미를 더하는가 하면, 메뉴에 따른 테이크아웃 용기는 매우 스타일리쉬해 여대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메뉴는 라이스 메뉴부터 누들누들 면 메뉴, 만두굿과 만두만 등의 만두메뉴, 덮밥스타일의 더비라이스 메뉴까지 그 종류도 다양하다. 여기에 중독성 있는 매운 맛을 단계별로 즐길 수 있단 점 역시 인기비결로 통한다.

 

경기 및 계절의 영향을 받지 않고 꾸준히 높은 매출을 거두며 작은 매장에서도 높은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혼밥 및 혼술에 익숙한 젊은 세대들이 많기 때문에 컵밥은 사랑 받을 수 밖에 없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대학가 상권에 입점해 있는 A대점은 7평 기준, 일 매출 280만 원을 돌파했고, S대점은 6평 규모 일 매출 270만 원을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고 얘기했다.  

 

 ‘지지고’의 관계자는 “간편하지만 든든한 한 끼 식사를 즐길 수 있어 컵밥은 요즘 현대인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면서, “ 수 많은 컵밥전문점들 사이에서도 ‘지지고’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맛과 품질 그리고 스타일리쉬한 테이크아웃 용기까지 세심하게 신경 쓰고 있어 더욱 인기가 높다. 대학가 일대에서도 빼놓을 수 없는 인기 외식메뉴로 통하는 등 대학가 외식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소자본 및 소점포로 시작할 수 있고, 최소의 인력으로도 편리한 운영이 가능해 젊은 창업자들이 가맹점 개설 문의를 많이 한다”고 덧붙였다.

 

홈페이지: www.gggo.co.kr

창업문의: 1899-2450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