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치킨 창업, 성장 가치에 투자하라! 친환경 치킨전문점 ‘치킨더홈’ 눈길

 

 트렌드가 빠르게 변화하는 외식시장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차별화된 경쟁력이 필요 아닌 필수라 할 수 있다. 하지만 이 보다 중요한 것은 앞으로의 성장 가치의 여부다. 현재의 인기에 안주한다면 계속해서 변화하는 시대 흐름에 발맞춰 나갈 수 없는 것.

 

 창업전문가들 역시 현재 반짝 인기를 얻고 있는 아이템이나 트렌드에 안주하기 보다는 앞으로도 꾸준히 사랑 받을 수 있는 아이템을 보는 안목을 키워야 한다고 말하고 있다.

 

친환경 치킨전문점 ‘치킨더홈’은 독보적인 블루오션을 개척하고 있어 업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무항생제 치킨으로 육계의 웰빙 트렌드를 일으킨 프리미엄 브랜드로 평가 받고 있는 것. 중요한 것은 앞으로의 성장가 치가 높다는 것이다. 먹거리의 안정성이 중요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사용하는 자연실록은 생산부터 유통품질까지 까다롭게 관리한 하림의 프리미엄 제품으로 깨끗함은 물론, 부드럽고 탄력 있는 속살까지 치킨 맛의 진수를 보여주고 있다. 더 나아가 사육농가정보 제공 및 사육과정을 고객이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이력관리제품이기 때문에 더욱 신뢰할 수 있다는 후문이다.

 

 차별화된 재료에 따른 조리비법 역시 남다르다. 순식물성 카놀라유와 몸에 좋은 현미유로 만든 몸에 좋은 전용유에 진공텀블러 방식의 염지처리 및 절묘한 배합의 파우더처리한 닭을 튀겨내 그야말로 건강하고 맛있는 웰빙치킨을 선보인다. 메뉴 라인이 다양하다는 것도 장점인데, 실제로 이러한 부분은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층을 확보하는데 큰 역할을 한다.  

 

  ‘치킨더홈’의 관계자는 “국민소득이 높아지고 소비자들의 니즈 역시 까다로워지면서 ‘치킨더홈’과 같은 브랜드들의 가치는 더욱 높아질 수 밖에 없다”고 자신하며, “앞으로도 본사는 먹거리 안전 문제를 해소하는데 앞장서며 건강하고 맛있는 치킨을 선보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서 “현재 10주년 기념으로 100만 원에 가맹점 개설할 수 있는 파격적인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지금이 창업하기 좋은 기회다”고 강조했다.

 

홈페이지: www.chickenthehome.co.kr/landing

창업문의: 080-420-9978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