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많이 팔고, 많이 남는 마진 시스템! ‘북경짜장’은 수익성 브랜드!

 

프랜차이즈 시장에 소자본, 소점포로 창업할 수 있는 브랜드는 많다. 하지만 기대 이상의 수익을 올리고 있는 매장은 얼마나 될까? 불황, 소비 심리 위측 등의 코드에 맞춰 저가격으로 고객 접근성을 높인 매장이 많지만, 실상 팔아 봤자 많이 남지 않아 오히려 부진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

 

자장면 한 그릇에 2,900원이라는 파격적인 판매가를 내세우는 동시에 수익측면에서 상당한 저력을 보여주는 브랜드가 있다. 프랜차이즈 행복한 식사 ‘북경짜장’은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만든 브랜드로, 체계적인 지원 및 관리시스템을 통해 많이 팔고, 많이 남기는 수익구조를 구축했다. 수 차례에 걸쳐 시물레이션과 R&D를 진행한 결과다.

 

 공동구매로 식자재를 대량 구매하여 물류 원가를 절감하고 경쟁력 있는 원가로 각 가맹점에 공급하고 있는가 하면, 간편한 레시피 전수로 전문인력에 대한 필요성을 없앴다. 셀프시스템으로 홀 운영 인력을 줄인 것도 눈길을 끈다. 무조건 A급 상권을 고집하기보다는 철저한 상권조사를 통한 상권 입점을 진행, 고정비까지 낮추고 있다.  

 

인건비 및 운영비를 절감하면서 ‘북경짜장’은 저렴한 가격에 퀄리티 높은 맛과 품질로 높은 고객만족도를 이끌어내고 있으며, 이는 곧 가맹점의 수익으로 이어지는 모습이다. 실제로 가맹점주들의 만족도가 높다는 게 본사 측의 설명이다.

 

 ‘북경짜장’의 관계자는 “고객만족에 머물러 있지 말고, 고객을 놀라게 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자장면 한 그릇에 2900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을 내세우는 동시에 가맹점주들에게는 기대 이상의 수익을 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테이블 회전율이 빠르고, 객단가가 높아 작은 매장에서도 충분히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다. 직영점 운영을 통해 최적화된 운영시스템을 구축했고, 이와 함께 수익성을 높일 수 있는 메뉴 라인을 완성했다. 현재 운영되고 있는 매장의 매출현황을 확인해 보면 ‘북경짜장’의 성공을 확인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본사 측은 창업 비용의 거품을 제거한 실속 있는 투자금으로 가맹점 개설이 가능하다고 하면서, 소자본 창업의 성공 공식은 적은 투자, 단 기간 손익분기점 도달이라고 하면서 ‘북경짜장’은 이러한 공식을 실현시킬 수 있는 브랜드라고 얘기를 했다.

 

홈페이지: http://dahamcompany.co.kr

창업문의: 1544-7161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