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소영 기자

신도시 상권에서도 매출 ‘깜놀’! 트렌디 이자카야 ‘무사 대작’이 수익성 분석


대형상권 대비 낮은 임대료, 권리금의 신도시 상권. 일반적으로 상권이 좋지 않으면 장사가 안 된다는 얘기가 있어 시작하기 꺼려진다. 그런데, 오히려 이러한 상권에서도 잘 되는 아이템이 있다. 이렇게 되면 투자 금액이 조금 들어간 만큼, 단 기간에 그 자금을 회수할 수 있게 된다.

충분히 경쟁력 있는 아이템으로 승부한다면 한정된 유동인구의 한계도 뛰어넘을 수 있다. 트렌디 이자카야 ‘무사 대작’의 경우, 신도시 상권에 매장을 오픈해도 기대 이상의 매출을 올리며 브랜드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다.

‘무사 대작’은 요리안주가 대세인 요즘 주점시장의 트렌드를 제대로 읽은 브랜드로 고객들의 방문을 유도하고 있다. 합리적인 가격대로 제대로 된 퀄리티 높은 이자카야 요리를 즐길 수 있는 곳이 드문 만큼 고객들이 먼저 알고 방문할 정도다.

쇼가야기, 로오스니쿠노 스테키, 타이사쿠 등 쉽게 맛 볼 수 없는 정말 퀄리티 높은 요리안주를 선보이고 있는 것. 물론, 가격의 거품은 쫙 빼 젊은 고객들부터 중장년층 세대까지 누구나 부담 없이 방문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이처럼 차별화된 메뉴경쟁력을 통해 ‘무사 대작’은 입점하는 곳마다 인기맛집으로 등극하는가 하면, 초저녁부터 고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는 등 작은 매장에서도 얼마든지 높은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기존에 비위생적이고 영세한 동네술집 이미지를 탈피, 아늑하고 은은한 조명에 서로의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술 잔을 기울일 수 있는 분위기를 연출한 것도 특징이다. 브랜드 특유의 요소로 인해 상권에 상관없이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는 게 본사 측의 설명이다.

‘무사 대작’의 관계자는 “완성도 높은 요리안주와 퀄리티 높은 분위기가 더해지면서 ‘무사 대작’은 상권 및 매장규모에 구애 받지 않고 언제 많은 고객들이 방문하는 인기 주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전하면서, “이러한 성과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제대로 겨냥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했다. 앞으로도 본사는 빠르게 변화하는 주점창업시장의 트렌드를 발 맞춰 변화, 시장을 선도하는 브랜드로 성장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홈페이지: www.musa.co.kr

창업문의: 02-469-3369

#무사대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