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Please reloa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트렌디 이자카야 ‘무사 대작’, 철저한 관리시스템으로 성공 확률 UP!

 

 창업의 시작은 오픈 후부터라는 말이 있다. 창업준비에 심혈을 기울였어도 오픈 후 매출이 미비하다면 그 동안의 노력은 헛수고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현명한 예비창업자라면 창업준비부터 사후관리까지 원스톱으로 원활하게 이뤄지는 아이템을 주목하는 것이 좋다. 

 

 트렌디 이자카야 ‘무사 대작’이다. 본사의 오랜 경험과 풍부한 노하우를 통해 차별화된 컨셉트를 내세우며 틈새시장 공략에 성공했다.

 

저가형 주점의 부담 없는 가격, 고급형 주점의 세련된 분위기와 퀄리티 높은 맛과 품질 그리고 친절한 서비스 등 각각의 장점만을 꼽아 하나로 결합한 색다른 주점공간이다. 특히 요리안주가 주인공인 시대에 발맞춰 쇼가야기, 로오스니쿠노 스테키, 타이사쿠 등 고급 메뉴를 실속 있는 가격에 제공하고 있단 점이 주당들을 비롯해 입맛 까다로운 미식가들 사이에서 높은 점수를 얻고 있다.

 

 차별화된 경쟁력만큼이나 본사의 지원 및 관리시스템도 다르다. 특별한 요리안주를 선보이고 있지만, 본사 조리교육을 받으면 누구나 전문가가 될 수 있는 간편조리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매장 운영에 필요한 모든 식재료는 원팩화하여 각 가맹점에 안정적으로 공급한다는 것도 특징이다.

 

요식업의 가장 큰 단점이라 꼽히는 주방인력 문제 역시 본사 차원에서 해결해주기 때문에 큰 스트레스 없이 매장을 운영할 수 있다는 후문이다. 주방인력 헬퍼시스템을 통한 매장에서 갑작스런 결원 시, 무사맨이 파견 근무하고 주방 관리팀 및 운영팀에서도 적극 지원한다.  

 

인력구인의 어려움과 주방인력의 부재의 타격이 얼마나 큰 지를 아는 ‘무사 대작’은 장기 인력지원으로 가맹점들의 안정화 부분에 주력했다. 가맹점주들의 만족도가 높은 이유다.

 

 ‘무사 대작’의 관계자는 “많은 예비창업자들이 프랜차이즈 창업을 선택하는 가장 큰 이유가 바로 본사 지원이다. 본사의 이익보다는 가맹점의 성공에 초점을 맞춰 운영되어야 한다”고 지적하며, “창업준비부터 오픈 후 사후관리까지 세심하게 지원하고 있다. 다수의 성공사례가 그 증거”라고 설명했다.

 

홈페이지: www.musa.co.kr

창업문의: 02-469-3369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