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재일 기자

매출 부진 걱정하지 마세요! ‘큰가마솥순대국&양선지해장국’ 업종변경으로 해결!


자영업자들이 높은 임대료와 인건비 때문에 고민하고 있는 요즘, 불황까지 겹쳐 매출 하락으로 고민하는 경우가 많다. 이럴 때는 적극적으로 업종변경을 고려해볼 필요가 있다. 특히 아이템의 유행이 지나서 매출이 줄어든 상태라면 개인의 노력만으로는 현 상황을 타개하기 힘든 만큼, 업종 변경이야말로 적합한 해결책이 될 수 있다.

업종변경 시에는 실제로 업종변경 사례가 있는지, 리모델링에 따른 비용을 절약할 수 있는지를 눈여겨봐야 한다. 업종변경을 자주 진행해본 프랜차이즈 본사의 도움을 받아야 성공 확률도 높아지기 때문이다.

국밥전문점 ‘큰가마솥 순대국&양선지해장국’은 다수의 업종변경 성공 사례로 입 소문을 타고 있다. 실제로 경기 광주 쌍령점의 경우, 고깃집을 하다 매출이 부진해 ‘큰가마솥 순대국&양선지해장국’으로 일부 업종변경한 후 매출이 30% 상승하는 결과를 거뒀다.

기존 메뉴인 고기와 큰가마솥 순대국&양선지해장국의 순대국, 해장국을 함께 판매하는 콜라보 매장이다. 따라서 낮과 밤 모두 운영이 가능하고, 메뉴의 다양화를 통해 매출 상승을 꾀할 수 있다는 점이 성공에 주효했다.

특히 평소 순대국이나 해장국을 만들어보지 않은 점주들도 완제품을 공급받아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었다는 게 성공요인으로 손꼽히고 있다. 덕분에 주방장 의존도가 낮아 따로 인력을 채용하지 않고도 업종변경이 가능했다.

이처럼 ‘큰가마솥 순대국&양선지해장국’이 업종변경 성공사례로 이름을 알리면서 창업문의도 쇄도하고 있다. 현재 12개 매장이 문을 열고 성업 중이며, 5개 매장이 가맹계약을 완료했거나 임박한 상태라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큰가마솥 순대국&양선지해장국’의 관계자는 “업종변경을 하고 싶다면 실제로 성공한 사례가 있는지, 업종변경 시 큰 리모델링이나 조리기술 전수 없이도 효율적으로 매장을 운영할 수 있는지 등을 눈여겨보는 게 좋다”며, “’큰가마솥 순대국&양선지해장국’은 이러한 점을 모두 갖추고 있기 때문에 손쉽게 업종변경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최근 경기 광주탄벌점이 오픈을 했는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날씨가 추워지면 더욱 매출이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홈페이지: www.bigmoms.co.kr

창업문의: 1877-99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