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홈서비스로 상권 파괴한 '족발야시장' 투자 가치 높다!

 

IT기술의 발달로 마케팅의 종류나 기법도 달라지고 있다. 최근에는 SNS 또는 블로그 등을 활용한 마케팅이 비용 대비 높은 효과를 제공함에 따라 선호되는 추세다. 과거 별도의 인력을 두어 전단지를 통해 가게를 홍보해야 했던 지난 날과 달리, 인건비가 들지 않는데다 더 광범위한 영역에 홍보를 할 수 있다.

 

프랜차이즈 족발전문점 ‘족발야시장’은 스마트폰 어플을 활용한 홈서비스를 실시, 상권의 한계를 뛰어넘는 동시에 고객 접근성을 높인다는 게 특징이다. 가맹점은 홀 운영과 함께 테이크아웃 판매, 홈서비스를 통한 매출로 기대 이상의 수익을 올릴 수 있다.

 

 이러한 서비스는 누구나 알고 있지만 노하우를 갖추고 있지 않다면 효율적으로 운영하기가 어렵다. ‘족발야시장’의 본사 역량이 얼마나 탄탄한지를 확인시켜 주는 부분이다. 시대변화에 굉장히 빨리 반응, 캐치하는 브랜드라고 평가할 수 있다.

 

본사의 스마트한 홈서비스를 통해 가맹점들은 투자대비 높은 매출을 기록, 안정적인 매장운영에 나서고 있다는 후문이다. 높은 재방문율과 재주문율을 검증 받고 있는 만큼 ‘족발야시장’은 상권 및 매장규모에 관계 없이 어디에 오픈하더라도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다는 게 본사 측의 설명이다.

 

이와 같은 홈서비스가 성공할 수 있었던 근본적인 이유는 뛰어난 맛과 품질이라 할 수 있다. 3년 숙성 장을 베이스로 사용하고, 깨끗한 육수로 즉석에서 바로 삶아 제공하는 등 건강한 레시피로 풍미 좋은 맛의 족발을 선보이고 있다.

 

‘족발야시장’의 관계자는 “족발야시장의 스마트한 홈서비스는 상권 및 매장평수에 대한 한계를 없애주고 있어 투자대비 높은 매출을 기대하는 예비창업자라면 주목해봐야 할 브랜드”라고 자부하며, “오랜 운영과 풍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구축한 시스템이니 만큼 그 가치가 매우 높다”고

 

이어서 “이러한 경쟁력을 통해 현재 ‘족발야시장’은 소자본 및 소점포창업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들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따라서 실속 있는 외식창업을 계획 중 이라면, 서둘러 상담문의 받아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홈페이지: www.족발야시장.com

창업문의: 1522-4969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Please reloa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