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최윤지 기자

대학가 상권 붐! 매출 높은 브랜드로 0원 업종 변경 창업하자! ‘포차35구역’ 눈길


대학교 개강 시즌이 되면서, 인근 주점들이 분주한 하루를 보내고 있다. 대학가 상권은 주요 소비층인 20대를 공략하고 소비의 트렌드가 가장 빠르게 형성되는 곳인 만큼, 타깃층을 상대로 한 컨셉이 중요하다.

최근에는 방학에도 도서관을 찾고, 기숙사에서 생활하고 대학가 주변의 주거환경도 잘 갖춰져 있기 때문에 비수기 걱정도 없다. 단, 젊은 소비자들은 니즈가 매우 까다롭고 유행을 민감한 까닭에 단골고객으로 확보하기가 어렵다는 게 단점으로 꼽힌다.

현재 대학가 상권에서 주점을 운영하고 있으면서 낮은 수익으로 고심하고 있다면, 이러한 점을 고려한 업종변경 창업으로 돌파구를 찾는 것도 좋다.

대학가 상권 대표적인 업종변경 창업 이템으로 프랜차이즈 실내포장마차 ‘포차 35구역’가 있다. 창업 자금 부담이 없고 젊은 고객층을 공략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는 게 특징이고, 다수의 성공사례가 있어 신뢰할 수 있다.

‘포차35구역’은 인테리어 공사비 없이 리뉴얼, 업종변경 창업을 지원한다. 이른 바 ‘0원 업종변경 창업’이 가능한 것이다.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매장 인테리어, 인력, 집기, 시설 등을 최대한 활용하는 게 방법이다.

수익성은 어떨까? 2, 500원부터 6,500원까지 저렴한 가격으로 퀄리티 높은 요리를 판매하기 때문에 젊은 고객층 유입이 높다. 또한 중장년층까지 사로잡을 수 있는데, 그 이유는 품질이 매우 뛰어나기 때문이다. 따라서 대학가 상권에 최적화된 브랜드라고 할 수 있다.

참고로 본사 측은 현재 대학가 상권에서 운영되고 있는 매장 중에는 1,500만원 ~ 2,500만원의 순이익을 올리고 있는 곳이 많다고 설명했다.

빠른 회전과 주류 판매는 매출 증가 요소다. 조리 없는 주방으로 인건비를 절약할 수 있다는 점은 순수익을 높여준다. 본사 원팩 제품사용으로 특별한 조리 없이 평균 2분 정도에 안주 제공이 가능하다. 주방장이 별도로 필요치 않아 인건비 운영비 절감효과를 톡톡히 기대할 수 있다. 또한 원가율 절감을 위해 본사가 물류마진을 없애고 있다는 것도 성공포인트다.

‘포차35구역’의 관계자는 “메뉴부터 인테리어 및 가격 등 젊은 소비층을 확실하게 공략할 수 있는 경쟁 요소로 두루 갖춤으로써 대학가 상권에서 안정적인 수익을 낼 수 있다”고 자신하며, “무엇보다 본사 차원에서 0원 업종변경 창업을 하고 있기 때문에 창업자금에 대한 부담이 없다”고 강조했다.

홈페이지: www.35pocha.co.kr

창업문의: 02-469-3369

#포차35구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