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최윤지 기자

까다로운 돼지특수부위전문점, 20년 전통 ‘여장군’으로 시작하면 쉽다! 틈새 공략


고깃집은 많은 예비창업자들이 1순위로 고려하는 창업아이템으로 꼽힌다. 그 만큼 접근성이 좋다는 얘기다. 하지만 워낙 경쟁이 치열한 까닭에 웬만한 경쟁력으로는 성공하기 어려워진 것도 사실이다.

일반 고깃집이 아닌 돼지특수부위전문점으로 틈새시장을 공략하려는 사람들도 많다. 차별화를 두려는 것이다. 하지만 돼지부속의 경우, 대중적이기보다는 생소한 아이템이기 때문에 초보창업자들에게는 그림의 떡이다.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나가고 싶지만 역량이 부족해 그 시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이라면 20년 전통의 돼지특수부위전문점 ‘여장군’의 도움을 받아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여장군’ 본사는 돈육 특수부위를 직접 정선하는 가공 공장과 물류창고를 겸비, 소스 또한 자체 개발하여 공급하는 등 뛰어난 품질의 특수부위 고기를 안정적으로 각 가맹점에 합리적인 가격대로 제공한다. 모든 메뉴를 300g 한 접시당 1만원으로 판매할 수 있는 이유기도 하다. 가성비를 갖추고 있어 요즘과 같은 불황에도 좋은 매출을 기대할 수 있다.

본사에서 원재료를 공급하기 때문에 가맹점주가 별도로 해야 할 일이 없다. 인건비 및 운영비 절감이 가능하다. 더불어 돼지 특수부위 특장점으로 원가의 등락폭이 거의 없기 때문에 항상 우수한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단 점 역시 빼놓을 수 없는 경쟁력이다.

눈 여겨봐야 할 부분은 특수부위 고기의 편견을 타파하는데 있다. 수 많은 시행착오와 연구 끝에 특별한 소스를 개발했으며, 잡내는 없애고 고기의 맛을 더욱 살릴 수 있는 특별한 고기 양념을 개발하게 됐다.

‘여장군’을 방문하면 뽈살, 아구살, 뒷목살, 항정살, 갈매기살, 염통, 유통, 돈설, 오소리감투 등 그 종류도 다양해 입맛과 취향대로 골라 즐길 수 있다. 제대로 된 별미를 느낄 수 있는 만큼 고객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다.

‘여장군’의 관계자는 “돼지특수부위전문점의 단점은 보완하고 장점은 강화함으로써 ‘여장군’은 일반 고깃집의 치열한 경쟁구도에서 벗어나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나가고 있다”고 전하면서, “따라서 현재 고깃집의 틈새시장을 공략해 성공하고 싶은 이들이라면 ‘여장군’으로 상담문의 받아보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홈페이지: www.yeojanggun.co.kr

창업문의: 031-276-8805

#여장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