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친환경 치킨프랜차이즈 ‘치킨더홈’, 경쟁 방식을 알아야 성공이 보인다!

치킨 창업 아이템 ‘치킨더홈’, 제대로 된 경쟁이란 무엇인지 제대로 확인시켜주다

 

춘분이 지나고 본격적인 봄의 기운이 다가오고 있는 요즘이다. 장기불황의 여파와 추운 날씨 등으로 위축됐던 외식 소비가 조금씩 살아나는 시기이기도 한데, 그래서 이맘 때 신규 창업이나 업종변경 창업을 추진하는 이들이 많다.

 

 하지만 시기적인 기회를 틈타 섣부른 창업을 실시할 경우 오히려 폐업의 지름길이 될 수 있다. 시기가 좋다는 것은 자신에게만 해당하지 않고 이 기회를 엿보던 이들 역시 한꺼번에 창업시장에 뛰어들면서 과도한 경쟁이 나타날 수 있는 것이다.

 

 특히 아이템 특성상 호불호가 없고 누구나 좋아하는 치킨 아이템은 경쟁이 더욱 치열한 분야로 손꼽힌다.

 

 이런 가운데 무항생제 친환경치킨 브랜드로 잘 알려진 ‘치킨더홈’은 타 브랜드들과의 효과적인 경쟁 방식을 통해 성공을 도모하고 있다. 이들은 비슷한 업종 간에 제대로 된 경쟁이 무엇인지를 보여주며 승승장구 중이다.

 

 ‘치킨더홈’은 브랜드 슬로건처럼 무항생제 친환경치킨을 사용하고 있다. 국내최초이자 유일의 하림 ‘자연실록’을 채택해 레시피를 구성 중인 것이다. 자연실록은 친환경 인증번호를 비롯해 농장명, 농장 수, 인증 내역 등을 실시간으로 홈페이지로 확인할 수 있는 제품으로 그만큼 믿을만 하다.

 

 보통 치킨이 기름에 튀겨 판매되는 음식인 특징으로 인해 건강에 좋지 못할 것이라는 편견이 있는데, 그럼에도 ‘치킨더홈’의 친환경 무항생제 치킨이 인정받는 것은 바로 이런 점 때문이다. 믿을 수 있는 친환경 육류의 사용을 통해 맛은 물론 고객의 건강까지 생각하는 ‘치킨더홈’의 운영 방침이 돋보인다.

 

 이렇게 ‘치킨더홈’이 업계에서 유일하게 ‘친환경 치킨’을 통해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았다면, 철저한 본사 지원 시스템을 바탕으로 창업자들의 만족도까지 높이고 있다. 가맹점 매출 상승을 위한 희망클럽운영, 철저한 매출 관리, 각종 홍보물 지원이 여기에 포함된다. 매장만 오픈하면 대부분 나 몰라라 하는 타 브랜드와 차별화된 강점이기도 하다.

 

 ‘치킨더홈’의 관계자는 “요즘 같이 치열한 외식 창업 시장에서 살아남는 조건은 그만큼 얼마나 효과적으로 경쟁에 대응해 이겨내느냐 하는 것”이라며, “저희 ‘치킨더홈’은 친환경 치킨브랜드라는 자부심을 바탕으로 고객의 마음을, 최적의 창업자 지원 시스템으로 창업자의 만족도까지 사로잡으며 제대로 된 경쟁 우위를 확보하고 있다”고 자신했다.

 

 그러면서, ‘이를 통해 ‘치킨더홈’을 통한 창업을 문의하는 신규창업자는 물론 업종변경을 희망 중인 자영업자들이 꾸준하게 이어지고 있다”고 덧붙여 설명했다.

 

한편, ‘치킨더홈’은 최근 가족 창업에 최적화된 브랜드로도 잘 알려져 있는데, 대표적으로 충남 서산성연점은 오픈 후 성공적인 매장 활성화를 통해 인근 지역에 가족 매장을 오픈했다. 서산인지점, 서산해미점, 예산고덕점이 해당 매장들로써, 가족 공동 경영의 성공적인 사례로 평가받는다.

 

홈페이지: www.chickenthehome.co.kr/landing

창업문의: 080-420-9978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