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오형진 기자

‘포차스미스’ 이 봄, 딱 어울리는 주점 창업 아이템 등극!


호프집 프랜차이즈 ‘포차스미스’, 안주가 맛있는 복합주점다운 고객 확보로 눈길

보통 봄이 되면 야외 활동이 많아지고 다양한 행사가 진행되면서 연인, 가족, 친구 등 모임이 많아진다. 이럴 경우 성인들은 가벼운 한 잔을 즐기기도 하는데, 예전처럼 무조건 ‘부어라, 마셔라’ 식의 과음보다는 봄의 분위기에 걸맞는 분위기와 맛이 더해지면 최고의 조합으로 손꼽힌다.

그래서 이런 추세에 발맞춰 적당한 분위기에서 맛있는 안주가 곁들여진 복합주점이 음주 장소로 선호되고 있다.

안주가 맛있는 복합주점 ‘포차스미스’가 대표적인 곳으로 거론된다. ‘포차스미스’는 세계 각국의 메뉴와 한국의 포차메뉴 등 60여가지의 다양한 세계 메뉴가 준비돼 있다. ‘스테이크 퐁듀’, ‘닭갈비’, ‘짬뽕탕’에 이르기까지 그야말로 총망라한 다양한 음식들의 향연이 펼쳐져 흡사 주점이 아닌 맛집에 온 듯한 착각을 느낄 정도다.

무엇보다 요즘 같은 불경기 이렇게 다양하고 맛있는 안주를 저렴한 가격에 즐길 수 있는 ‘가성비 전략’도 숨어 있다. 고객의 입장이라면 맛과 퀄리티도 높고 선택의 폭까지 넓은데, 가격까지 싸다면 다시 한 번 찾을 수 밖에 없는 포인트가 된다.

또 ‘포차스미스’는 현장경험이 풍부한 전문가의 고급스러운 취향저격 ‘술맛 돋는’ 인테리어 구성으로 주목받는 브랜드이기도 하다. 모던함 속에 빈티지한 스타일을 믹스매치, 다양한 연령층을 아우르는 여유로움과 편안함이 포인트다.

특히 여성 고객들의 경우 특화된 분위기에 매료돼 SNS 등을 통해 레시피 및 인테리어 이미지를 공유하면서 고객의 자발적인 홍보가 진행되기도 한다.

이처럼 다양한 고객 확보 전략을 통해 매장의 성공확률을 더욱 높이고 있는 ‘포차스미스’는 가맹점주의 입장에서도 메리트를 가진 브랜드임에 틀림없다. 주요 물류를 본사에서 직접 입고 후 배송으로 납품단가를 낮추고 인테리어도 직접 관여해서 실무에 투입돼 인테리어 공사를 담당한다. 또 업종변경 창업 시에도 운영중인 매장이 있다면 합리적인 비용으로 재창업을 지원하면서 비용 부담을 최소화 시키고 있다.

‘포차스미스’의 관계자는 “요즘 같은 봄철에는 야외 나들이객이 늘어나고 기분 좋게 한 잔을 곁들이는 이들이 많아지면서 주점 창업 시장의 적기로 판단된다”면서, “이를 통해 ‘포차스미스’는 다양한 맛과 감성 분위기를 더하면서 성공전략을 확립해 나가는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포차스미스’만의 경쟁력은 창업자 지원체계에서도 고스란히 나타나며 창업자 입장에서 매장 오픈을 함께 하고 싶은 브랜드로 인정받고 있다”고 전했다.

홈페이지: www.pochasmith.co.kr

창업문의: 010-4927-8181

#포차스미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