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수제맥주&와인 대중화? 창업 성공까지 내다 본다면 느낌 있는 ‘레드문’이 정답

 

 크래프트비어 및 와인 브랜드 ‘레드문’만이 확립한 남다른 아이덴티티가 곧 경쟁력이다

 

 수제맥주와 와인을 떠올리면 흔히 비싸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받기 마련인데, 소주나 일반 맥주에 비해 아직은 생소한 이미지로 인한 선입견인 경우로 수제맥주나 와인이 특정 계층만이 공유하는 주류라는 인식은 이제 바뀌어야 한다.

 

 그래서인지 최근에는 수제맥주와 와인도 하나의 주류 문화로 받아들이면서 공유하려는 움직임들이 포착되는 중인데, 그 중심에 크래프트비어 및 와인전문점 ‘레드문’ 브랜드가 자리하고 있다.

 

 ‘레드문’은 그 어떤 수제맥주&와인 창업 브랜드 보다도 수제맥주와 와인의 대중화를 위해 노력하는 브랜드로 잘 알려졌는데, 가성비를 통해 가격 장벽을 낮추고 누구나 편안하게 모던한 분위기 속에서 술 한잔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분위기 형성 또한 여기에 포함된다.

 

 무엇보다, 단순히 수제맥주와 와인을 즐기는 공간을 탈피해 맛있는 안주를 통해 ‘본질을 이해한 완벽한 곁들임’이 가장 중요한 포인트라고 할 수 있다. 지금까지 고급 와인주점 혹은 수제맥주전문점들이 주류 그 자체에 초점을 맞춰 고객 유입에 열을 올렸던 것과 확연히 다른 대목이다.

 

 한국인들은 술을 소비하기 전에 배를 든든하게 채우거나 함께 곁들이는 안주를 중요시 하는 국내 정서적 의미까지 담고 있는 ‘레드문’의 ‘맛있는 주점’ 표방은, 에그프로슈토를 포함한 프린체토스트, 칠리치즈나쵸, 감바스피칸테 등의 적절한 안주 구성으로 이어졌다.

 

 결과는 대성공으로, 부담스러운 수제맥주와 와인이라는 인식의 틀을 깨고 함께 곁들이는 메뉴의 중요성을 부각시킴으로써 친근함을 어필하면서 더욱 많은 고객 확보에 일등공신 역할을 했다.

 

 특히 최근 버팔로봉&포테이토, 트러플감자튀김, 레드문크림파스타 등 신메뉴 출시까지 이어지면서 맛에 대한 ‘레드문’의 자부심과 끊임없는 노력은 브랜드 성공의 근간을 이루고 있다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를 통해 각 매장별로 안정적인 고객 확보와 수익 창출이 가능해지면서 불경기에도 ‘레드문’ 만의 성공 공식 수립이 가능해진 것이다.

 

 ‘레드문’의 관계자는 “와인과 수제맥주는 고급스럽고 서민적이지 않다는 잘못된 고정관념이 많은데, 적합한 가격을 비롯해 특별한 분위기와 안주 맛의 강점을 통해 이런 인식을 바로잡은 브랜드가 바로 ‘레드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런 ‘레드문’의 경쟁력은 크래프트비어&와인전문점 창업 성공의 가장 바른 예로 작용하면서 창업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고 덧붙였다.

 

홈페이지: http://레드문.com

창업문의: 1544-6092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