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장갈비’, “고깃집 창업, 불황 속 안정된 창업의 방법으로 추천합니다!”

시시각각 변하는 외식 창업 시장 트렌드에 대처 경쟁력을 갖춘 ‘육장갈비’

 

외식 창업 시장은 트렌드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그래서 특정시기마다 유행하는 아이템이 존재하고 그 때마다 많은 창업자들이 해당 아이템을 쫓아 가맹점을 개설하는 경우가 많은 편에 속한다.

 

그러나 유행을 따라가는 아이템은 그 당시에는 매출이 높을지 몰라도 유행이 잠잠해질 쯤에는 매출 부진의 늪에 빠지기 쉽다. 특히 장기적인 불황과 겹치게 된다면 매장 운영 자체가 어렵고 힘들어 지기에 유행 아이템을 선택할 때는 신중해야 한다.

 

또 계절을 타지 않아 일년 내내 안정적인 매출을 올릴 수 있는 아이템이 비교적 안정적으로 매장을 운영할 수 있게 도와준다. 이런 이유로 장기적인 창업 플랜을 가지고 불황에도 끄떡 없는 아이템으로 창업을 하고자 하는 이들은 신개념 서서갈비 전문점 ‘육장갈비’에 주목한다.

 

‘육장갈비’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외식 시장의 트렌드에 민감하지 않은 브랜드로, 사계절 내내 꾸준한 고객 유입이 가능하다는 경쟁력을 갖췄다. 이를 통해 불황 속에서 창업을 시작하더라도 성공 확률을 높이는 방식으로 창업이 진행되고 있으며 이는 예비창업자들의 높은 관심을 불러 일으키는 요소로 작용하는 중이다.

 

이처럼 ‘육장갈비’가 불황 속에서도 안정적인 매장 운영을 진행하는 데는 고기와 어울리는 특제소스로 색다른 맛을 제공하며 소비자들을 매장으로 불러들이는 데 있다. 육장갈비와 돼지왕갈비는 물론이고 한우채끝이나 꽃살, 갈비살 등이 포함된 모듬메뉴를 비롯해 점심 고객을 공략한 수제왕갈비탕, 나주곰탕 등을 통해서 점심과 저녁 고객 모두를 만족시킨다. 한마디로, ‘맛의 경쟁력’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을 확보하고 자연스럽게 매출 및 순수입 상승, 안정적 매장 운영으로 연결되고 있는 것이다.

 

‘육장갈비’의 관계자는 “불황에 안전한 창업 아이템을 찾으려는 욕심은 어느 예비창업자들이나 모두 같은 마음일 것”이라며, “불경기에도 꾸준히 매출을 올리고자 한다면 고객들이 자주 찾는 아이템인 고깃집 창업을 눈 여겨 보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덧붙여 “특히 고깃집 중에서도 유행에 민감하지 않은 메뉴를 통해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는 브랜드를 찾는 것이 창업 성공확률을 높여준다”면서, “바로 이것이 ‘육장갈비’와 창업하려는 이들이 많은 이유 중 하나”라고 자신감 있게 설명했다.

 

홈페이지: www.610galbi.com

창업문의: 1588-9280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Please reloa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