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성공적 소자본 창업의 진수! 주점 프랜차이즈 ‘포차35구역’은 역시 다르다!

우주초특가 술집 창업 ‘포차35구역’, 최저 비용 창업으로 마진율이 높아 예비 창업자 주목

 

누구나 손쉬운 외식업 창업은 다른 분야에 비해 진입 장벽이 낮다 보니 경쟁이 심해져서 이미 과포화 상태가 된지 오래다.

 

최근에는 인건비 상승으로 인해 재료비, 임대료까지 운영비용을 제외하고 나면 남는 것이 없어 소규모 자영업자들은 어려운 상황에 처할 수밖에 없다. 이런 현상으로 인해 외식업에서도 소자본 창업이 대세를 이룬다.

 

그 중에서도 포차 창업 아이템 ‘포차35구역’은 1천만 원대 초저가 창업으로 안정적인 이익을 창출하여 눈길을 끈다. 이곳은 최강소스와 식재료로 맛을 내어 한번 먹으면 중독되는 메뉴들이 가득해 식사와 술자리까지 겸할 수 있다.

 

특히 이러한 메뉴들이 조리 없이 1분 안에 제공되고 있으며, 안주가 빠르게 제공되니 테이블 회전이 빠를 수밖에 없다. 여기에 모든 메뉴가 1분 안에 제공돼 주류 및 안주 추가 구매로 매출 상승이 예상된다.

 

가격대 역시 요즘 같은 불경기를 감안했을 때, 3,500원부터 16,500원까지 다양한 메뉴로 구성되어 있으며, 저렴하고 빠르게 제공되지만 비주얼과 맛은 뛰어나 저가 주점 중에서도 메뉴 경쟁력이 뛰어난 곳으로 통한다.

 

이처럼 간단한 조리 방법 덕분에 알바도 사장님도 하루 만에 안주교육이 가능할 정도다. 주방장이 필요 없으니 주방 인건비를 최소화 할 수 있어 고정 비용을 줄일 수 있다. 초보 창업자의 경우 운영 편의성까지 높아지는 일석이조인 셈이다. 본사의 20년 노하우로 다져온 시스템 덕분에 홀과 주방의 조화로운 시스템은 물론 매장 고객 관리 프로그램을 통한 매출 증대 시스템으로 누구나 창업이 가능하다는 것도 큰 장점으로 작용한다.

 

무엇보다 ‘포차35구역’의 가장 큰 경쟁력은 1천만 원대의 초저가 창업 비용인데, 현재 운영 중인 점포의 집기, 시설, 장비 등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고 실내 인테리어 역시 본사의 규정이 아닌 가맹점주가 직접 디자인할 수 있어 효율적인 업종변경 창업이 가능하다. 장기 불황과 과도한 경쟁으로 창업 비용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자영업자들에게는 희소식과 같다.

 

‘포차35구역’의 관계자는 “1천만 원대 초저가 창업으로 타 브랜드 대비 10분의 1 수준에 불과하다”라고 전하며, “최저 비용으로 시작할 수 있는 손익분기점이 빠르고, 무엇보다 마진율이 높아 투자할만한 가치가 있다”라고 자신했다.

 

홈페이지: www.35pocha.co.kr

창업문의:  02-463-3369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