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텬고’ 10평 매장에서 월 매출 4천 이상 진정한 의미의 ‘소자본 창업’ 브랜드

 

“불황이 뭔가요?” 외부 요인이나 입지에 영향 없이 꾸준한 매출 실적 기록하는 ‘텬고’
 

최근의 상황이 어렵다 보니 창업을 준비하거나 업종변경 창업을 희망하는 자영업자들은 창업 비용에 대한 부담감을 느끼기 쉽다. 결국 소자본 창업이라는 것이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 이유도 되지만 얼마나 효율적인 성공을 거둘 수 있느냐가 관건이다.

 

 10평 매장에서 월 매출 4천 이상을 기록하면서 진정한 의미로 ‘소자본 창업’ 아이템이라 불리는 ‘텬고’를 주목하는 이유다.

 

 성공적인 운영은 커녕 현상유지만 해도 다행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어려운 상황에 이런 매출 실적이 가능한 것일까? 심지어 별도의 광고나 마케팅 없이 기록된 실적은 창업자들의 의구심을 자아내기도 한다.

 

 맛이나 서비스 등 일반적인 경쟁력 외에도 ‘텬고’의 자신감은 객관적인 수익성 분석에서 비롯된다.

 

 최소한의 투자로 최대 수익률 달성이 가능한 해당 브랜드의 수익성 분석 자료는 창업자들의 의구심을 확신으로 바꿔준다. 사계절 내내, 상권 구분없이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아이템으로 높은 수익을 안정적으로 올릴 수 있다.

 

 여기서 핵심은 매장형과 배달형으로 나눠진다. 운영 수익률이 높은 매장형과 투자수익률이 높은 배달형의 강점을 골고루 끌어와서 적절한 수익 체계를 형성하는 것이다.

 

 또 ‘텬고’는 꼭 필요한 물품만 골라 합리적인 창업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가장 많은 비용이 소요되는 인테리어 시공이나 집기를 창업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게 자율성을 부여한다. 앞서 월 매출 4천 이상을 기록 중인 10평 매장 기준으로 공실일 경우 3천만원 대, 기존 시설 재사용 시 800만원 대 창업이 가능해진다.

 

 또 지금 브랜드로 창업 시 가맹비와 교육비를 각각 300만원, 200만원 할인 혜택이 적용된 창업 비용이라는 점을 참고할 수 있으며, 창업자가 늘어날 경우 혜택 조기 마감이 진행될 수 있어 확신을 가졌다면 서두르는 것이 좋다.

 

 ‘텬고’의 관계자는 “ 파격적인 지원을 통한 최소 창업비용과 본사 자체적인 수익률 분석 시스템을 겸비한 ‘텬고’는 요즘 시대가 원하는 진정한 의미의 ‘소자본 창업’ 아이템으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텬고’는 남다른 맛과 비법 소스의 국물떡볶이를 비롯해 쌈쌈, 피자 등의 다양한 메뉴 구성으로 많은 고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줄 서서 먹는 분식집’이라는 애칭을 가지고 있다.

 

홈페이지:  www.turngo.co.kr

창업문의:  1661-2395

Tags: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Please reloa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