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장재성 기자

무항생제치킨의 차별화! 남다른 수익 상승의 기준점을 잡은 ‘치킨더홈’


맛있고 건강한 치킨의 구현! ‘치킨더홈’이 추구하는 배달되는 홈메이드치킨의 핵심 치킨은 특별한 날이나 국가적인 행사가 있을 때, 누구나 즐기는 대표적인 메뉴로 통한다. 모두가 좋아하는 맛의 특성과 중독성 강한 바삭한 식감은, 치킨을 인기 메뉴의 반열에 올려놓았다.


그러나 간혹 육계의 사육 방식이나 기름으로 튀기는 조리 시스템으로 인해 치킨에 대한 반감을 가질 수 있다.


이런 우려를 불식시켜줄 브랜드가 ‘치킨더홈’이다. 치킨이라는 공통적인 사랑을 받는 외식 아이템을 기반으로 건강함을 추가한 브랜드의 전략은 잠재 고객층 확보까지 이어지면서 주목받는다.


‘치킨더홈’은 하림 자연실록 무항생제 육계를 사용하고 있다. 최근 브랜드의 홍보모델로 발탁된 가수 이찬원도 ‘미스터트롯 이찬원도 반한 맛! 믿고 드셔보세요’ 라고 홍보할 만큼, 맛과 퀄리티가 뛰어나다.


맛은 물론, 웰빙 트렌드에 대중적인 인지도를 갖춘 모델의 홍보 덕분에 ‘치킨더홈’의 수요는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치킨 아이템이 가진 장점에 무항생제 육계 및 전용유 사용이라는 경쟁력이 더해져 그대로 매출 실적을 이루는 것이다. 차별화되고 남다른 가치를 실현해내는 치킨전문점으로써 기준은, 예비 창업자와 업종변경 창업을 희망하는 기존 자영업자들의 관심까지 집중시킨다.


본격적인 창업 상담을 통해 무항생제 치킨의 장점 외에도, 맞춤형 창업 지원을 비롯해 부담 없고 성공 확률이 높은 효율적인 운영 시스템에 만족해 가맹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코로나19 라는 악재 속에서도 ‘치킨더홈’의 신규 창업 사례가 꾸준하게 이어지고 있는 이유로써, 홍보모델 이찬원을 통한 TV광고 등 큰 예산을 투입한 대규모 홍보활동까지 진행 중인 만큼 브랜드의 가치는 앞으로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치킨더홈’의 관계자는 “맛과 건강을 모두 잡은 ‘치킨더홈’은 브랜드가 가진 자체 장점과 배달 경쟁력을 통해 대세 치킨프랜차이즈 브랜드로 거듭나는 중”이라며, “모두가 좋아하는 치킨이라는 아이템을 바탕으로 그 안에서 남다른 수익 창출 전략과 안정화 시스템을 구축한 ‘치킨더홈’이야 말로 요즘 시대에 가장 부합하는 창업 아이템”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치킨더홈’은 초보 창업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요즘 추세에 발맞춰, 치킨 전문가들의 체계적인 컨설팅으로 차별화된 노하우를 전수 중이다. 초기 창업 시 시행착오를 줄이고 안정적인 운영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는 점에서 창업자들의 선호도가 높다. 홈페이지:www.chickenthehome.co.kr/landing

창업문의:080-420-99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