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장재성 기자

밀키트에 ‘진심’인 오늘쉐프 수익성에 대한 확신으로 브랜드 론칭


밀키트창업의 차별화된 기준 ‘오늘쉐프’ 24년 외식업 노하우가 집약된 성공 기준 제시

밀키트 창업 시장의 비전과 발전방향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이제는 분야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도 한번쯤 들어봤을 정도로 익숙할 정도다.


대중들이 선호하는 외식 아이템에서, 창업자들의 선호도로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밀키트 창업 브랜드라고 해서 다 같은 것은 아니다. 같은 아이템과 업종이라고 해도 전문성과 차별성에서 성공 여부가 판가름 난다.


‘오늘쉐프’는 24년 외식업의 노하우를 가진 프랜차이즈 본사를 통해 론칭됐다. 뚱스밥버거를 비롯해 북촌삼대갈비, 일가무교동낙지, 빨간망토떡볶이 등 업계에서 이미 두각을 나타낸 브랜드의 운영 경험이 ‘차이’를 만든다.


늘 ‘진심’을 다한 브랜드 운영을 바탕으로, 모두가 다 아는 영역이라고 해도 새로운 기준과 전략을 통해 안정성을 유지해 왔다.


‘오늘쉐프’ 역시 이런 본사의 노하우와 운영 전략을 바탕으로 밀키트 창업 브랜드 가운데에서 단연 돋보이는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일단 아이템의 특성이기도 한, 저렴한 창업비용에 눈길을 끈다. 10평대 소형 평수 창업이 가능해 창업 비용 부담이 적고 운영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 또 본사 R&D팀의 자체개발 비법소스나 꾸준한 메뉴개발을 통해 타 브랜드와 차별화된 메뉴 구성 및 시기적인 흐름에 따른 메뉴 구성이 이뤄지고 있다.


고객 수요에 발빠르게 대처할 수 있고 다양한 입맛을 충족시킨다는 점에서 수익 창출에 큰 도움이 된다.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홀 운영과 배달, 테이크아웃(포장) 시스템 동시 적용과 24시간 야간무인시스템 운영 방식도 매출 다각화를 이루는 원동력이 되고 있다.


밀키트 분야에서 ‘진심’을 다한 ‘오늘쉐프’의 운영 전략과 시기가 잘 맞아 떨어진 ‘선순환 구조’라고 할 수 있다. 이런 확신 덕분에 24년의 노하우를 가진 본사에서도 요즘 같이 어려운 상황에서 자신 있게 브랜드를 론칭하게 됐다.


‘오늘쉐프’의 관계자는 “밀키트가 대세 외식 아이템으로 거론되고 있지만, 프랜차이즈 마다 운영 전략과 성공 노하우가 다르다”고 강조했다.


이어 “저희 ‘오늘쉐프’는 24년 외식 한길을 걸어온 본사의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비자와 창업자 모두를 만족시키면서, 요즘 같은 시국에 72호점 계약 및 오픈이라는 눈에 띄는 성공을 이어 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늘쉐프’는 100호 가맹점에 한해 가맹비와 교육비, 로열티 면제 같은 특전을 제공 중이다. ‘오늘쉐프’를 통한 창업에 관심 있는 이들은 브랜드 공시 홈페이지 및 창업 문의 전화 등을 참고하면 된다. 홈페이지: www.오늘쉐프.com

창업문의: 1588-0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