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장재성 기자

불황을 모르는 ‘가성비끝판왕’ 오늘쉐프 수익성의 모든 것


적게 쓰고 많이 버는 외식 창업계 ‘엄친아’ 오늘쉐프가 제시하는 쉽고 편한 성공의 기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는 역설적이지만, 배달이나 무인시스템 운영 등 비대면 주문 시대의 전성기를 열었다.


이제 비대면 주문과 관련 아이템 및 브랜드에 대한 수요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고, 포스트 코로나19 에도 이런 편하고 안정성 높은 운영 시스템에 매료된 소비자와 창업자들의 유입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특히 ‘오늘쉐프’가 보여주는 밀키트전문점으로써 경쟁력이 눈에 띈다. 밀키트전문점은 쉽고 편한 퀄리티 높은 조리가 가능하다는 장점에 24시간 무인 운영 시스템 등 요즘 시대가 요구하는 장점들을 다 갖춘 외식 창업 시장의 ‘엄친아’다.


이런 가운데 ‘오늘쉐프’는 ‘가성비 끝판왕’으로 불리면서, 24년간 외식 한길을 걸어온 고집과 차별화된 운영 경쟁력을 보여준다.


저렴한 창업 비용으로 다각화된 매출을 기록하는 이른바 ‘저비용 고효율’ 전략이 핵심이다. 요즘 같은 때 과도한 창업 비용과 넓은 홀을 운영하는 것은 창업자 입장에서 큰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


‘오늘쉐프’의 경우, 10평대 규모와 같이 소형 평수 창업이 가능해 창업 비용 부담이 없다. 여기에 밀키트 아이템이 가진 장점을 바탕으로 홀과 포장(테이크아웃), 배달 운영 및 야간무인시스템 도입(24시간 운영) 등의 매출 다각화를 실현시켰다.


적은 비용으로 최대 매출 실적을 나타낼 수 있다는 사실이 결코 허황되지 않다는 것을 증명한다. 1인가구의 증가와 가정간편식 선호도 상승 등 향후 수요와 비전이 높아질 것이라는 시장 전망도 장기적인 수익 확보 차원에서 상당한 플러스 요인이 되고 있다.


‘오늘쉐프’의 관계자는 “대세 아이템인 밀키트와 운영 노하우의 조합은 적은 비용으로 최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전략이 되고 있다”면서, “갈수록 간편식과 비대면 주문 비율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오늘쉐프’의 경쟁력은 자연스럽게 더 높아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한편 ‘오늘쉐프’는 든든한 한 끼 식사부터 간단한 안주, 야식, 아이들 영양 간식 등 다양한 형태의 제품으로 구성됐다.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수밖에 없고, 그만큼 꾸준하게 다양한 고객을 유입시킬 수 있는 긍정적인 요소다. 홈페이지: www.오늘쉐프.com

창업문의: 1588-0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