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C TIMES(에프씨타임즈) 이소영 기자

위기에 더욱 강한 ‘누들보쌈 배달만족’ 코로나19 이기고 수익을 창출하다!


3way 전략의 시행에 이어 밀키트브랜드 콜라보 등으로 위기에 더욱 강한 브랜드로 각인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는 많은 자영업자들에게 위기로 다가오고 있다. 잠정휴업과 폐업 등 자영업시장에서는 성공보다 ‘생존’을 모색하는 시대다.


이런 가운데 업계에서는 요즘 같은 위기에 더욱 강한 ‘누들보쌈 배달만족’의 행보에 주목하고 있다. 해당 브랜드는 다각화된 위기 탈출 전략을 통해 위기를 곧 기회로 삼으며 시기에 맞는 성공 전략을 수행 중이다.


변수가 많은 시기인 만큼, 홀+포장+배달 3way 판매 방식 구축으로 각 매장마다 효과적인 수익창출이 가능한 구조를 구축했다.


또 최근 1인가구의 증가와 간편식에 대한 대중적인 수요가 높아지는 상황에서 밀키트 아이템의 인기를 얻는 가운데, 자사 밀키트브랜드와 콜라보를 통한 홀운영+밀키트 창업 지원까지 나서고 있다.


시기에 맞는 다양화된 시스템의 도입과 효과적인 운영 전략 수립을 통해 위기 상황에서 포기하지 않고 각 매장 운영 활성화를 위해 노력 중이다.


무엇보다 음식점의 경쟁력은 맛에서 좌우된다. ‘누들보쌈 배달만족’은 브랜드의 시그니처 메뉴로서 특유의 맛과 차별화된 구성을 통해 꾸준한 수요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현재 보쌈제조에 관한 방법 특허 출원까지 진행 중인 상황인 만큼 향후 경쟁력과 차별화를 바탕으로 더욱 큰 주목을 받을 전망이다.


이밖에 본사에서 개발한 자체 샵인샵 메뉴 지원 및 쭈꾸미, 백순대볶음, 만두 같은 특화된 부대메뉴 구성을 통해 불황에도 ‘수익창출 하는 법’을 몸소 보여주고 있다.


‘누들보쌈 배달만족’의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일수록 이런 상황을 극복해 나가기 위한 노력이 중요하며, 프랜차이즈의 역할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이어 “다각화된 위기 탈출 전략을 바탕으로, 위기를 곧 기회로 삼아 오히려 더 높은 수익을 창출해 나가고 있는 저희 ‘누들보쌈 배달만족’의 위기 대응 전략은 좋은 예로 통한다”며, “시기에 따른 효과적인 시스템 도입과 구성을 바탕으로 어떤 변수에도 흔들리지 않는 ‘편안한 창업’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강조했다.


홈페이지: www.누들보쌈.com

창업문의: 1833-38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