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장재성 기자

비싼 임대료와 고객 확보 부담 없는 ‘호떡와플’ 코로나19 시대 안성맞춤 창업


비용&운영 부담은 없지만, 안정적인 수익창출 모델 제시하며 주목 코로나19 시대에 창업을 계획하는 사람들에게 부담감이 커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안정적인 운영과 수익 확보가 어려운 상황이기에, 여러 가지를 고민하게 된다.


이런 때 ‘호떡와플’은 안정적인 창업 브랜드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창업 비용 부담이 없는 790만 원 대 무점포 창업과 본사 차원에서 제공하는 판매처 20곳 지원을 바탕으로 장기간 운영 안정성을 이룰 수 있다는 점이 핵심이다.


요즘은 선뜻 창업을 결정하기 어려운 이유 가운데 하나가, 높은 창업비용이나 부담스러운 임대료 등이 이유로 작용한다. 장사가 잘 되고 고객 확보가 쉽게 이뤄진다면, 둘째 문제일 수 있으나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 속에서 워낙 다양한 변수가 작용한다는 점은 그 자체로 고민이 될 수밖에 없다.


결국 ‘호떡와플’이 주목받는 것은 이런 고민들을 해결해 줄 수 있는 솔루션이 뒷받침 된다는 것이다. 무점포 창업이 가능하면서 카페나 pc방, 배달업소, 매점 등에 판매처 확보가 이뤄지면서 부담 없는 수익 창출이 실현되고 있다.


또 ‘위드 코로나’ 체계를 생각해 봤을 때,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에 제품 공급이 원활해지면 지금보다 더 높은 수익 창출이 나타날 가능성도 높다.


여러 가지 장점을 가진 ‘호떡와플’이야 말로 요즘 시기에 가장 적합한 창업 아이템이자 브랜드다.


‘호떡와플’의 관계자는 “저희 ‘호떡와플’은 비싼 임대료와 고객 확보에 대한 고민 없이 쉽고 편하게 돈을 벌 수 있는 아이템”이라며, “790만 원 대 무점포 창업 및 판매처 확보를 바탕으로 한 쉬운 고객 유입과 판로 확보는 직접적인 창업 문의로 이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호떡와플’은 시기에 구애 받지 않는 사계절 인기 아이템 호떡과 와플의 절묘한 조화를 바탕으로, 맛과 퀄리티는 물론 유니크한 제품 구성력을 통해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홈페이지: www.호떡와플.com

창업문의: 1833-6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