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김민경 기자

“고인물은 썩기 마련” 변화가 두렵지 않은 ‘호떡와플’의 남다른 수익성 주목



‘호떡와플’ 사업의 가장 큰 장점은 ‘시기적인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것 누구나 성공을 목표로 창업시장에 뛰어들지만, 성공에 이르는 사업자는 10명 중 1,2명에 불과한 현실이다.


그 1, 2명도 요즘 같은 시기에 엄청난 수익을 기록하는 것 보다는, 그저 현상 유지만 해도 성공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창업은 어떤 형태로 진행을 하든 비용 부담도 만만치 않고, 이후 운영 과정에서 발생되는 고민도 크다.


또 한 지역에서 한 가지 품목으로 오랜 기간 장사를 했을 때, 경쟁력을 확보하기가 매우 어렵다. “고인물은 썩는다”는 말도 있듯이, 아무리 획기적인 아이템을 갖춘 브랜드라고 해도 10년, 20년 그 경쟁력을 이어 나가기 쉽지 않다.


트렌드의 변화가 빠르게 나타나고, 특히 요즘 같은 사회적인 변수가 작용할 때 대응해 나갈 수 있는 주기가 매우 짧다.


이런 가운데 ‘호떡와플’은 변화를 두려워 하지 않는 사업 방식으로 남다른 수익성을 기록하며 주목받고 있다. 소비자들이 가진 수요의 패턴이나 바이러스 사태 같은 변화 속에서 결코 흔들리지 않으며, 꾸준함을 무기로 진행되는 사업이다.


특히 주목할 만한 점은, 오프라인 매장을 창업하는 방식이 아니라는 것이다. 과도한 창업 비용과 임대료, 인테리어 비용 등의 부담을 없애고 790만 원 대 계약 진행 방식 사업이라는 점이 핵심이다.


꾸준한 수요와 호떡+와플 이라는 아이템의 강점, 부담 없는 사업 전개 방식은 1석 3조의 운영 효율성을 상징한다.


또 계약 후 영업팀 배정을 통한 시장 및 상권 분석과 20개 판매처 지원(PC방, 커피숍, 배달업소, 매점 외) 등은 수익 안정성을 높일 수 있는 좋은 아이템으로 분류된다.


‘호떡와플’의 관계자는 “늘 변화하는 시장의 분위기와 한 가지 아이템으로 오랜 기간 유지해 나가기 어렵다는 단점은 창업 시장의 가장 큰 리스크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희소성을 가진 사업전개 방식과 남다른 수익 창출 방식은 ‘호떡와플’이 결코 변화에 좌우되지 않는 성공 경쟁력을 가졌다는 사실을 입증한다”고 자신했다.


한편 ‘호떡와플’은 계약 직전, 본사 주문과 판매처 물건 수령 등을 통한 실전 경험을 제공한다. 생소한 방식으로 인해 사업 운영 과정에 대한 막연한 걱정을 가질 필요가 없다. 또 계약을 위한 문의 과정에서부터 사업에 관한 전반적인 안내와 설명이 이뤄지고 있다. 홈페이지: www.호떡와플.com

창업문의: 1833-6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