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장재성 기자

중화포차 컨셉 ‘츠츠허허’ 거품 없는 창업 비용 제시로 최대 수익 창출


가맹비가 빠진 교육비와 인테리어 원가 적용으로 부담은 낮추고 매출 상승 폭은 높였다

중화포차브랜드 ‘츠츠허허’가 거품 없는 창업 비용 제시를 바탕으로, 최대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고 밝혔다.


‘츠츠허허’는 차별화된 신개념 중화포차 컨셉을 도입했다. 9,900원 이라는 부담 없는 가격으로 퀄리티 높은 중화요리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츠츠허허’가 가진 가장 큰 특징이다. 쉽게 말해 중화요리전문점과 포차의 결합으로 이색 적인 성공 전략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창업자 입장에서도 ‘츠츠허허’는 상당히 매력적이며 ‘신박한 브랜드’로 통한다. 창업 시 적은 투자금으로 최대 효과를 추구하는 것이 ‘츠츠허허’의 운영 방침이다.


실제로 가맹비를 뺀 교육비를 제시하고 있고, 인테리어 시공 시 원가 적용을 원칙을 삼는다. 외식창업에서 가장 부담스러운 두 가지 항목에 ‘유연성’을 더해 창업자 부담을 줄여주는 것이다.


외식분야에서 인테리어 구성은 가장 큰 부담이 되기도 한다. 중화포차 컨셉을 도입한 ‘츠츠허허’의 경우도 인테리어 구성 과정에서 비용 부담이 발생될 수도 있다는 편견이 작용한다.


이런 편견들을 깨고 인테리어 원가 비용 적용을 실시하고 잇는 것이다. 본사의 마진율이나 수익을 생각하기 보단, 가맹활성화를 위한 ‘츠츠허허’의 결단으로 알려졌다.


부담 없는 창업 이후에는 중화포차 특유의 특색 있는 운영 전략과, 가성비를 통한 고객 만족도 상승으로 최대 수익을 기록하고 있다.


‘츠츠허허’의 관계자는 “이색 창업 컨셉을 통한 차별화된 경쟁력을 구축한 츠츠허허’는 부담 없는 창업 비용 책정과 제시를 통해 창업자들의 관심까지 얻고 있다”면서, “투자금은 최소로 하되, 효과는 최대를 낼 수 있도록 브랜드의 운영 방향을 설정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츠츠허허’는 가성비 전략을 시행하면서, 메뉴 퀄리티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냉동식품을 기름에 빠르게 튀겨낸 저가형 음식이 아닌, 본사에서 엄선한 합리적인 원가의 식재료를 최대한 간소하게 구성한다.


손맛과 불 맛을 살린 수제요리 제공으로, 간소하지만 높은 퀄리티를 유지하면서 고객의 만족도를 이끌어내고 꾸준한 매출 실적을 기록 중이다. 홈페이지: www.츠츠허허.com

창업문의: 1599-2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