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재일 기자

불황 비켜! 장사 잘 되는 외식창업 아이템은 따로 있다 ‘조선국수보쌈’ 화제


소비 심리 위축이 외식 업계 불황으로 이어질까? 일반적으로 경제가 좋지 않으니, 외식시장 매출도 줄겠다라고 생각하는데, 상황은 반대다. 1인 가구 증가 및 간편식 선호, 간단한 상차림 음식 인기 등으로 인해 외식비를 지출하는 사람들이 더 많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외식 관련 창업을 하는 것은 괜찮다. 실제로 창업 전문가들도 소비 트렌드를 만족시키고, 소비 심리를 자극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시작한다면, 위기가 또 다른 기회로 작용할 수 있다고 조언하고 있다.

감성 담은 한 상차림 ‘조선국수보쌈’은 전문가들이 말하는 의견에 부합하는 프랜차이즈 브랜드다. 합리적인 가격에 특화된 국수와 보쌈을 메인으로 제공하고, 이야기가 있는 감성 인테리어를 구현해 기존 한식전문점에 비해 고객 접근성을 높인 게 특징이다.

가성비(가격 대비 품질)가 뛰어나 고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고, 특히 혼밥, 혼술 하는 요즘 소비 트렌드를 만족시켜 어느 상권에 매장을 오픈해도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조선국수보쌈’은 조선시대부터 서민의 희로애락을 함께 했던 국수, 거기에 보쌈의 푸짐함을 더해 푸짐한 한 상 차려내는데 주력하고 있고, 브랜드만의 비법 레시피를 통해 맛과 품질을 강화했다. 따라서 남녀노소, 어린 아이부터 중•장년층까지 모든 고객층 확보가 가능하다.

조선국수보쌈 반상, 조선비빔국수보쌈 반상, 육개장국수반상을 비롯해 조선보쌈, 조선바비큐보쌈 등의 다양한 메뉴 구성, 특히 보쌈은 1인분 주문이 가능하단 점에 혼밥, 혼술족들의 입맛을 확실히 사로잡고 있다.

혼자 먹기에는 양도 많고 가격이 비사서 여럿이 모일 때 먹을 수 있었던 보쌈의 단점을 보완한 형태는 하나의 성공 전략이다. 점심 및 저녁 식사, 술자리 등을 원하는 고객을 모두 확보할 수 있어 작은 매장에서도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다. 참고로 테이블 회전율도 매우 빠른 편이다.

창업시스템은 전문성 더해 가맹점주가 편리한 영업을 할 수 있게 구축됐다. ‘한식은 조리가 어렵다’라는 편견을 확실히 깨고 있는데, 표준화된 맛과 품질을 쉽게 구현할 수 있게 본사에서 원팩 제품을 공급한다. 전문 주방인력이 필요 없고, 조리시간도 매우 짧다. 따라서 최소의 인원으로 효율적인 매장운영을 할 수 있다.

‘조선국수보쌈’의 관계자는 “현재 운영되고 있는 매장의 높은 매출 현황이 알려지면서 가맹점 개설 문의가 많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하면서, “소자본, 소점포 창업이 가능한데, 좀 더 초기 가맹점주들에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선착순 10개 매장에 한해 홍보비용 지원 등 파격적인 특혜를 제공할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홈페이지: http://josunkb.com/landing

창업문의: 1522-5692

#조선국수보쌈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RSS Fee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