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재일 기자

아직도 인건비 걱정? ‘일등제면소’ 창업하면 걱정 ‘無’... 무인홀 시스템 적용


외식업종에서 인건비가 주는 고정비는 얼마나 될까? 어느 정도의 인원을 쓰는지에 따라 다르겠지만, 결코 무시할 수준은 못된다. 임대료에 인건비를 더한 고정비 지출은 손익분기점을 멀어지게 하는 마이너스 요소다 .금액이 커질수록 자영업자에게 큰 고민거리가 된다.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건비 상승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상황에서는 인건비를 줄일 수 있는 아이템으로 창업을 하는 게 좋다. 장기적으로 보면 수익 증대에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국수전문점 ‘일등제면소’는 작은 평수에서도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는 주방시스템과 조리법을 적용하는가 하면, 더 나아가 무인서빙시스템 적용으로 유동적인 홀인력에 대한 고민과 비용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있다.

쉽게 말해 인력에 대한 고민, 인건비에 대한 부담을 가지지 않아도 된다는 것이다. 충분한 전처리 작업으로 인해 조리시간을 최소한으로 줄여 테이블 회전율을 높이고 있으며, 무인배송인 레일 기차 시스템을 설계 최소의 인력으로 효율적인 운영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그렇다면 수익성은 어떨까? 단순히 고정비만 줄일 수 있다는 것은 장점이 아니기 때문에 수익성도 따져봐야 한다. ‘일등제면소’는 13년동안 연구를 통해 개발한 특제 면과 특유의 육수를 내세워 맛과 품질의 차별성을 확보했다. 국수부터 한식, 우동, 라멘, 국밥, 돈까스류, 계절메뉴 등 메뉴의 다양화는 폭넓은 고객층 형성을 가능하게 하고, 사계절 편차 없이 매출의 안정적으로 올릴 수 있게 한다.

본사는 전처리 작업을 통해 대부분의 메뉴가 1분 30초 정도면 나올 수 있게 했고, 이러한 부분은 테이블 회전율을 높여준다. 또한 다양한 메뉴 주문으로 테이블당 단가가 높다는 것도 장점이다. 본사는 식재료를 최대한 저렴하게 공급, 가맹점주가 높은 마진율을 올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일등제면소’의 관계자는 “최소의 인력으로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하기 때문에 가족창업, 부부창업 아이템으로 관심을 보이는 사람들이 많다”고 말하면서, “소자본 및 소점포로 창업이 가능하고, 운영도 쉬울 뿐만 아니라 계절적인 영향도 받지 않기 때문에 투자할만한 가치가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홈페이지: www.jemyunso.co.kr

창업문의: 1566-0641

#일등제면소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RSS Fee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