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대수 기자

본격 홀 운영의 시대! 남다른 매출 자신감으로 함박 웃음 짓는 ‘솥고집!’


점심시간에도 줄 서는 끝판왕 구이&전골 삼겹살전문점 ‘솥고집’의 성공시대 코로나19 사태가 사실상 ‘엔데믹 분위기’에 접어들면서 홀 운영의 시대가 찾아왔다. 한창 사태가 심각하던 시기에 배달 및 포장 판매 중심에서 홀 운영으로 비중이 옮겨간 것이다.


이런 때 홀 운영에서 확실한 자신감을 보여줄 수 있는 브랜드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점심시간에도 줄 서는 끝판왕 구이&전골 삼겹살전문점 ‘솥고집’ 역시 그 중 하나다.


‘솥고집’은 200개 이상의 매장을 출점한 본사의 성공 노하우와 DNA가 결합된 브랜드다. 오랜 기간 외식 업계에서 쌓은 성공 전략을 바탕으로 운영되면서 주요 가맹점주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특히 특허 받은 불 판의 사용을 통한 확실한 경쟁력을 갖췄다. 구이와 전골 요리를 함께 즐기는 것이 가능해 남녀노소 누구나 기호에 맞게 즐길 수 있다.


또한 퀄리티가 높은 한돈과 장인 김치를 넣은 메뉴 구성이 돋보인다. 전국의 ‘솥고집’ 매장을 한 번도 방문하지 않은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방문하지 않은 사람은 없다는 입소문을 증명해주는 포인트다.


특색 있는 메뉴 구성과 높은 맛의 퀄리티를 바탕으로 점심시간 뿐만 아니라 저녁 식사 및 술장사도 원활하게 이뤄진다. 다양한 판매 및 운영 방식을 통해 매출이 높아지면서 ‘솥고집’을 통한 창업 문의도 활발하게 이어지는 상황이다.


‘솥고집’의 관계자는 “홀 운영에 비중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남다른 메뉴 구성과 전략으로 고객이 끊이지 않는 저희 ‘솥고집’의 매출도 꾸준히 높아지고 있다”면서, “선착순 20호점까지 가맹비와 교육비를 면제하는 혜택도 제공하면서 앞으로 가맹 문의와 신규 창업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솥고집’은 월 평균 매출 1억 5천만 원을 달성했다. 실제 매출 현황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만큼 남다른 매출 자신감을 바탕으로 앞으로의 실적이 더욱 기대된다. 홈페이지: www.솥고집.com

창업문의: 1599-2202

태그: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