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소영 기자

양꼬치 캐주얼 카페 ‘양밤’과 함께하면 양고기전문점 창업도 쉽다!


외식 분야, 그 중에서도 특히 고깃집은 노동력이 많이 들고 노하우까지 겸비해야 성공할 수 있다는 인식이 지배적이다. 때문에 많은 예비창업자들이 고깃집 창업에 앞서 망설이거나 다른 아이템을 찾는 경우도 많았다.

더욱이 양고기전문점과 같이 생소하고 노하우가 필요한 아이템이라면 초보자들이 도전하기 어려운 분야로 평가된다. 하지만 최근에는 양고기전문점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장하면서 초보창업자들도 양고기전문점 창업에 쉽게 도전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치열한 고깃집 시장에서 벗어나 틈새시장을 공략할 수 있다는 것이 핵심 성공포인트로 꼽힌다. 이에 많은 예비창업자들이 양꼬치 프랜차이즈 브랜드에 주목하는 모습이다.

이러한 가운데, 양꼬치캐쥬얼 카페 ‘양밤(양꽃이피는밤)’은 체계적인 주방 시스템과 특화된 노하우로 초보창업자들의 도전을 돕고 있다. 본사에서 직접 신선한 양고기를 선별해 가맹점까지 공급하고, 잡내를 없애는 비결과 양념 노하우까지 전수해주므로 초보자들도 손쉽게 창업이 가능하다.

양고기 특유의 냄새를 없애기 위한 자체 숙성 노하우를 개발, 접근성을 높이는데 성공했으며 또한 다양한 양념 맛을 즐길 수 있도록 새로운 메뉴를 내세워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양의 가슴과 어깨살을 겹겹이 쌓아 양꼬치를 만들고 있으며, 4가지 맛으로 트렌디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국인 입맛에 딱 맞도록 개발된 메뉴이기 때문에 경쟁력을 가질 수 있으며, 기존 양고기전문점들과 차별화를 강조하기에도 유리하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더불어 스텔라아르투아 산토리 프리미엄몰츠 등 쉽게 접하지 못하는 프리미엄 생맥주를 도입해 젊은 층을 사로잡을 수 있어 수익성이 높다고 덧붙였다.

‘양밤(양꽃이피는밤)’의 관계자는 “오랜 운영과 풍부한 노하우를 갖춘 ‘양밤(양꽃이피는밤)’과 함께한다면 초보창업자들도 양고기전문점을 쉽게 오픈할 수 있다”고 자신하며, “치열한 고깃집시장에서 벗어나 틈새시장을 수월하게 놀릴 수 있는 만큼 가맹점주들의 반응이 좋고, 창업 리스크도 줄일 수 있다는 게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홈페이지: www.yangbam.com

창업문의: 1644-3722

#양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