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주얼 양꼬치 카페 ‘양밤’ 고깃집 창업 수준 높아진다!

 

최근 들어 고깃집 창업 수준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허름하고 연기 가득한 고깃집은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고, 깔끔한 인테리어와 독자적인 메뉴 라인을 보유한 고깃집이 소비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는 현실이다.

 

이처럼 소비자들의 수준이 높아진 가운데, 기존 고깃집을 비롯해 양고기전문점의 인기도 높아지는 추세다. 한국인에게 양고기가 생소할 것이라는 우려가 무색하게, 양고기전문점은 외식 분야의 한 축으로 당당히 인정받고 있는 것.

 

물론, 이러한 결과를 갖기까지는 많은 시행착오가 있었다. 한국인의 입맛에 걸맞은 맛을 찾아야 했으며, 인테리어 역시 한국인의 정서를 거스르지 않도록 연출해야 하는 것. 이 가운데에는 캐주얼 양꼬치 카페(양밤(양꽃이피는밤)’이 존재한다. ‘양밤’은 한국 외식 시장에 대중적인 양고기전문점을 보급시키며 선두주자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브랜드로 통한다.

 

‘양밤(양꽃이피는밤)’은 양고기 특유의 잡내를 없애는 자체 숙성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어 초보창업자라도 손쉽게 양고기전문점을 오픈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전국 물류망 구축으로 본사에서 신선한 양고기를 공급하는 것은 물론, 원팩시스템으로 운영의 편리성까지 도모하여 (양념 노하우까지 전수해주므로) 초보창업자들도 도전할 만한 아이템이다.

 

또한 기존 고깃집을 뛰어넘는 독자적 메뉴라인도 ‘양밤’의 장점이다. 자체개발 소스로 만든 양꼬치 메뉴는 ‘양밤’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시그니처 메뉴기도 하다. 오리지널, 매운맛, 카레맛, 갈비맛 등 네 가지 맛 양꼬치로 구성되어 있으며, ‘양밤’만의 기본 제공 소스에 찍어먹으면 더욱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

 

천편일률적인 양고기 소스가 아닌, 폰즈소스와 오리지널 분말소스, 맬든소금, 카레소스, 갈릭사워크림까지 모두 기본으로 즐길 수 있어 소비자들의 만족도가 높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양밤(양꽃이피는밤)’은 ‘양꼬치 캐쥬얼 카페’라는 컨셉트답게 깔끔하면서 편안한 인테리어를 자랑하는 것. 기존에 비위생적이고 영세한 분위기를 탈피함으로써 회식이나 가족 모임은 물론 데이트 코스로도 손색 없을 정도로 세련된 분위기를 갖춘 곳으로 통한다.

 

이처럼 다양한 경쟁력을 갖춘 덕분에 ‘양밤(양꽃이피는밤)’은 단기간 내 빠르게 성장하며 가맹사업을 확대해나가는 중이다.

 

‘양밤(양꽃이피는밤)’의 관계자는 “트렌디한 캐주얼 양꼬치 카페 ‘양밤(양꽃이피는밤)’의 등장은 천편일률적인 고깃집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켰으며, 동시에 소비자들에게도 양고기에 대한 인식을 바꾸는 전문점으로 평가 받으며 그 입지를 탄탄히 다져나갔다”면서, “이처럼 창업 시장과 소비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투자가치도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홈페이지: www.yangbam.com

창업문의: 1644-3722

 

Tags: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Please reloa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