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소영 기자

2018년 외식창업 키워드 ‘소자본’, ‘편리한 운영’ 2가지 만족시키는 브랜드는?


예비창업자들은 벌써부터 2018년 성공키워드 분석에 나서며 창업을 준비 중이다. 창업전문가들은 2018년도 2017년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으로 전망하며 ‘소자본’, ‘편리한 운영’ 두 가지 키워드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하고 있다. 경기불황의 장기화와 인건비 및 운영비 상승에 대한 어려움을 해소해줄 수 있는 키워드라서 2018년 성공 외식창업의 중요포인트로 떠오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성공포인트를 갖추고 있는 아이템으로는 어떤 것이 있을까? 작지만 강한 브랜드 파워를 보여주며 좋은 성과를 이뤄낸 우리동네 1등술집 ‘불난술집’을 들 수 있다. 여러 시행착오 끝에 표준화된 불 맛을 구현, 특유의 맛을 입혀 불황에 강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는 게 특징이다. 일부 전문가들은 가성비를 갖추고 있어 단 기간에 고객층을 확보할 수 있다고 분석한다.

‘불난술집’ 본사는 누구나 조리해도 표준화된 불 맛을 낼 수 있도록 사업초기 자체 공정을 통해 불맛을 입히고 원팩화하여 대량 제조해서 공급한다. 싸고 불편한 직화렌지와 초보자는 다루기 힘든 중식팬의 사용방식에서 벗어나 운영의 편의성을 더한 것이 장점이다. 더불어 원팩은 비쌀 것이란 고정 개념을 깨고 식재료 단가를 낮췄고, 표준화된 쉽게 구현하는 방식으로 인건비까지 절감시켰다는 게 특징이다. .

본점과 직영점의 풍부한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초보자도 어렵지 않게 시작할 수 있는 지원 및 관리시스템에 나선다. 소형화와 간소화를 위한 1인 주방시스템을 구축, 원팩 제품을 공급하는가 하면 첫맛의 임팩트를 제대로 전달할 수 있는 조리도구들도 안정적으로 공급함으로써 혼자서도 어렵지 않은 매장운영에 나서고 있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불난술집’의 관계자는 “확실한 브랜드 컨셉트를 갖고 있는 브랜드라면 좋은 상권, 넓은 매장평수 등과 무관하게 성공가능성이 높을 수 밖에 없다”고 전하면서, “불난술집의 경우에는 한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맛을 제대로 구현하고 이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는 점에 고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입점하는 곳마다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만큼 소자본 및 소점포창업을 염두하고 있는 예비창업자들이 눈 여겨 볼 만한 브랜드”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 밖에도 1인 운영이 가능할 정도로 편리한 운영시스템을 구축했기 때문에 초보자도 어렵지 않게 매장운영 할 수 있다. 초기투자비용에 대한 부담과 인건비에 대한 걱정을 떨쳐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여 말했다.

홈페이지: www.bulnan.co.kr

창업문의: 02-796-1300

#불난술집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RSS Fee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