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직장인 74.9% 창업 생각해봤다! 외식 창업이 1순위! 어떤 브랜드가 좋을까?

 

직장인들에게 ‘창업’은 영원한 화두다. 직장생활이 비전이 없다고 느껴지거나, 자신의 입지가 불안하다고 느껴질 때 누구나 한 번쯤 생각하게 되는 게 바로 ‘창업’이다. 실제로도 벼룩시장 구인구직이 직장인 1104명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74.9%가 “한 번쯤은 창업에 도전해 볼 가치가 있다”고 답해 창업에 대한 긍정적인 분위기를 가늠케 했다.

 

직장인들이 창업을 고려했던 이유는 역설적으로 ‘안정성’ 때문이 컸다. 응답자의 25.9%는 ‘정리해고, 퇴직 등 직장생활의 불안정성’을 이유로 꼽았으며, ‘직장에서 은퇴해야 하는 나이가 다가오고 있어서’도 11.5%나 됐다. ‘직장생활을 하는 것보다 돈을 더 많이 벌 수 있을 것 같아서’라는 답변도 23.1%로 높게 나타났다.

 

이처럼 직장인들은 창업을 하면서도 안정성을 중시하는 성향이 강하다. 월급쟁이에서 사장님으로 바뀌었을 뿐, 생계 수단이라는 점에서는 창업도 마찬가지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안정적인 창업 아이템을 찾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일본식 전문 캐주얼 레스토랑 ‘아리가또맘마’가 안정성이 높은 브랜드로 눈길을 모으고 있다. 소자본으로 시작할 수 있고, 수익성이 검증된 데다 운영시스템도 편리해 은퇴 창업자, 초보창업자들이 손쉽게 도전할 수 있는 창업아이템으로 통한다.

 

‘아리가또맘마’의 창업 비용은 가맹비, 교육비, 인테리어, 주방설비, 주방집기, 기타 소모품, POS까지 모두 포함해 15평 매장 기준 개설 비용이 4천만원 대다.

 

일반 분식집과 달리, 퀄리티 높은 일식 퓨전요리를 선보이고 있어 단골고객 확보에 유리하다. ‘한국 안의 작은 일본’을 표방, 현지 느낌 그대로의 맛과 멋을 자아내고 있는 것. 이러한 세심한 부분까지 신경 쓰고 있는 만큼 점주는 자부심을 갖고 창업할 수 있다.

 

실제로 본사에 따르면 안정성과 수익성에 만족한 점주들이 입소문을 내 지인 추천으로 가맹계약을 맺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그만큼 가맹점주들의 창업만족도가 높다는 뜻이기도 하다.

 

‘아리가또맘마’의 관계자는 “거품을 뺀 합리적인 창업 비용과 남다른 브랜드 컨셉트 그리고 전문적이고 메뉴 구성과 지속적인 메뉴개발 등 트렌드를 선도함에 따라 ‘아리가또맘마’는 단골고객을 쉽게 만들 수 있어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기대해볼 만하다”고 전했다.

 

이어서 “따라서 현재 우선순위를 안정성으로 두고 있는 예비창업자라면 ‘아리가또맘마’로 상담 받아 시작해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덧붙여 말했다.

 

홈페이지: www.arigato.co.kr

창업문의: 1599-4295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