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최윤지 기자

2018년 외식산업 소비 트렌드와 창업 전문가들의 성공 키워드에 맞는 ‘포차천국’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2018 외식산업 소비트렌드로 가심비, 빅블러, 반 외식의 확산, 한식 단품의 진화 4가지를 성공 키워드로 꼽았다. 가심비란 가격 대비 만족을 얻는 소비자들의 감정을 말하고, 빅블러는 무인화, 자동화 경향 확산을 의미한다. 반 외식의 확산은 업종간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것을 뜻하고, 한식 단품의 진화는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소비 품목의 규모가 작아지는 것을 나타낸다. 이에 더해 창업 전문가들은 최저시급 인상으로 인한 인건비 상승요인을 최소화 할 것을 제안했다.

‘포차천국’은 2018년 외식산업 소비 트렌드와 창업 전문가들이 말하는 성공키워드를 모두 만족시키는 브랜드로 주목받고 있다. 기존 술안주 외에 밥안주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서 저녁식사 손님부터 몰려와 1차를 만족하는 술집으로 인기가 높다.

많은 메뉴들을 다수의 식품회사들과 MOU를 체결해 독점 공급받으며 원팩 간편조리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는 최소한의 인력으로도 매장운영을 쉽게 할 수 있도록 해 인건비 절감효과를 가져온다. 독점 원팩은 수많은 실험을 거쳐 입맛 까다로운 요즘 소비자들의 니즈를 제대로 충족시키고 있다. 가성비, 가심비를 만족시킬 수 있는 브랜드라는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실제로 현재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가맹점주들은 ‘포차천국’의 운영시스템에 높은 점수를 주고 있다. 초보자 눈 높이의 레시피와 교육을 통해 전문 인력 없이 주방을 운영을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본사직원들의 사후관리가 철저해 장사에만 집중하면 되기 때문이다.

이처럼 최적화된 운영방식 적용으로 작은 매장에서도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다. 최근 오픈한 테이블 15개 부천매장은 일 매출 230만원 돌파, 2층 테이블 23개 시흥매장은 일 매출 320만원을 돌파했고, 1년 이상된 매장들도 오픈 때 매출을 여전히 이어가고 있다.

‘포차천국’의 관계자는 창업상담을 받아보면 “경험의 부재, 인건비 문제 등으로 걱정을 하는 자영업자들이 많은데, ‘포차천국’을 선택하면 이러한 문제를 쉽게 해결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이면서, “가맹점주들의 만족도를 보면 ‘포차천국’의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포차천국’ 본사는 예비창업자들의 초기 투자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고자 최대 1억원 무이자 대출을 지원하고 있다.

홈페이지: www.pochaheaven.co.kr

창업문의: 02-2601-0821

#포차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