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최윤지 기자

불황엔 복고가 대세! 술집 창업아이템 ‘여기 미술관’이 주목받는 이유


프리미엄 컨셉 및 메뉴 라인으로 차별성 강화한 맛있는 술집 ‘여기 미술관’

현실이 고달프고 힘들 때, 누구나 과거를 미화하기 마련이다. 특히 요즘처럼 장기 불황의 여파로 경제적인 고충이 나타났을 때, 이와 같은 현상은 두드러진다. 그래서 기성세대를 중심으로 예전의 추억이 담긴 물건이나 장소, 기억들을 ‘소환’하는 경우가 많다.

맛있는 술집 ‘여기 미술관’은 이런 아련한 추억을 바탕으로 독특한 프리미엄 인테리어 컨셉을 통해 경기 불황 속 과거를 그리워하는 소비자들을 불러 모은다.

복고풍 프리미엄 컨셉은 시대를 막론하고 ‘추억’ 하나쯤 가지고 있는 고객이라면 누구나 유입시킬 수 있는 유행에 민감하지 않은 아이템으로 장기간 안정적 매장 운영이 가능한 포인트다.

‘여기 미술관’은 이와 더불어 프리미엄 메뉴 라인까지 구성해 더욱 성공적인 창업 전략을 수립했다.

‘여기 미술관’은 7080 분위기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만들면서 기성세대에겐 추억을, 젊은 층에게는 독특하면서 신선한 감성을 자극시킨다. 그야말로 전 세대를 아우른 감성포인트로 다양한 고객층을 유입, 매출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는 요소다.

‘여기 미술관’에는 맛있고 다양한 메뉴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구성돼 있다. ‘전 요리’, ‘일품요리’, ‘특선요리’, ‘무침&볶음’, ‘탕요리’, ‘샐러드&튀김’ 등 그 종류도 다양해 선택의 폭까지 넓다. 특히 최근 출시를 앞둔, 아시아 메뉴인 ‘마라탕’, ‘푸팟폼커리’는 주점에서는 쉽게 접해볼 수 없는 독특한 메뉴인 만큼 주목도가 높다. 여기에 겨울을 겨냥해 출시되는 해장칼국수’, ‘이색탕수육’, ‘새꼬막찜’, ‘석화찜’, ‘눈꽃석화’도 소비자의 눈길을 끈다.

이처럼 ‘여기 미술관’은 본사차원에서 고객들의 다양한 입맛을 충족시키기 위한 신메뉴개발에도 열을 올리며 가맹점 활성화를 위한 최고의 성공전략을 실행하고 있다.

‘여기 미술관’의 관계자는 “경기가 어려울수록 옛 추억을 떠올리는 분들이 많은데, ‘여기 미술관’은 프리미엄 복고 인테리어로 장기간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컨셉을 구축했다”면서, “뿐만 아니라, 신메뉴를 비롯한 다양한 고객 ‘취향저격’ 프리미엄 메뉴라인을 통해 모든 연령층을 아우른 고객 유입을 이끌애내는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는 ‘여기 미술관’ 만의 경쟁력으로 발휘돼, 각 가맹점의 매출 상승은 물론 투자대비 회수율을 높이는 긍정적인 현상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여기 미술관’은 매장 오픈 시 수퍼바이저 1대1 배치, 메뉴바이저 조리 교육 및 위생관리 시스템 실시 등 가맹점주의 입장에서 최적화된 매장 운영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최근까지 신규 매장 오픈에 대한 문의가 끊임없이 이어지는 중이다.

홈페이지: www.misoolkwan.co.kr

창업문의: 1899-6096

#여기미술관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RSS Fee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