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전문점 ‘치킨더홈’, 장기 불황에도 창업 시장에서 돋보이는 이유

배달되는 홈메이드치킨 ‘치킨더홈’, 친환경 치킨 브랜드의 경쟁력 발휘하며 승승장구

 

2019년 새해가 밝은지 어느덧 한 달이 다 지나가지만, 여전히 장기 불황의 늪에 빠진 수많은 자영업자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국민 간식’이라 불리며 많은 이들에게 호불호 갈리지 않는 메뉴로 사랑 받는 치킨 업계도 예외는 아니다.

 

이럴 때일수록 생존을 위한 자구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지만 개인 사업장을 비롯해 치킨 전문 브랜드 업체들도 해결방법을 모색하기 쉽지 않다.

 

 이런 가운데 배달되는 홈메이드치킨 ‘치킨더홈’은 ‘친환경 치킨’ 브랜드를 표방하며 장기 불황속에서도 창업 시장에서 경쟁력을 발휘하며 승승장구 중이다. 그렇다면 이들이 창업 시장에서 돋보이는 이유는 무엇일까?

 

 ‘치킨더홈’은 국내 최초이자 유일하게 유명 닭고기 제조 브랜드 ‘하림’의 자연 실록 친환경 재료를 사용한 치킨 레시피를 구성하고 있다. 치킨이라는 요리 본연의 맛은 물론 고객의 건강까지 고려한 메뉴를 구현하고 있는 것이다.

 

 당연히 ‘치킨더홈’의 친환경 치킨은 소비자들로 하여금 신뢰를 높이고 믿고 먹을 수 있다는 확신을 갖게 하면서 남녀노소 다양한 고객 확보로 이어지는 중이다. 실제로 이를 통해 충성도 높은 고객을 확보 중인 ‘치킨더홈’은 창업 문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양념치킨, 후라이드치킨은 같은 시그니처 메뉴는 물론, 골드(간장)치킨, 허니마늘치킨, 고추핫치킨, 마늘깐풍치킨 등 다양하고 맛있는 레시피도 고객 유입 포인트다.

 

 건강을 생각하면서 종류도 다양한 바삭한 식감의 치킨 고유의 맛까지 더해진 레시피를 마다할 고객들은 없을 것이다. 당연히 맛도 있으면서 건강까지 생각한 레시피를 찾기 위한 발걸음이 ‘치킨더홈’으로 이어지고 있다.

 

 ‘치킨더홈’의 관계자는 “장기 불황으로 많은 자영업자들이 시름하고 있는 이 때, 국민 간식 치킨 업계 또한 예외는 아니다”라며, “’치킨더홈’은 특유의 친환경 치킨 레시피를 통해 소비자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실제 고객 확보로 연결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건강은 물론 다양한 종류의 맛있는 레시피를 통한 경쟁력까지 발휘하면서 고객 유입 포인트는 더욱 많아지고 있다”며, “이를 통해 신규 창업을 희망하거나 업종변경을 고려 중인 자영업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홈페이지: www.chickenthehome.co.kr

창업문의: 080-420-9978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Please reloa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