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대수 기자

돈까스 창업 브랜드 ‘부엉이돈까스’,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바람직한 동행


돈까스전문점 ‘부엉이돈까스’, 가맹점과 꾸준한 협력 통해 이상적인 성공전략 수립

외식 창업을 시작하는 많은 이들이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선호하고 있다. 프랜차이즈 본사의 경우, 창업 전부터 입지조건을 분석하고 매장 운영에 필요한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창업을 보다 쉽게 진행할 수 있도록 해주는 이유다.

하지만 모든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가맹점과의 상생을 추구하는 것은 아니다. 몇몇 프랜차이즈 본사는 가맹점에 횡포를 부리기도 하고 매장을 오픈한 이후에는 가맹점을 방치하는 경우도 빈번하게 찾아볼 수 있다.

따라서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통해 창업을 시작하고자 한다면 본사의 꾸준한 협력이 뒷받침되는 브랜드를 선택하는 것이 현명하다. 본사와 가맹점 모두 윈윈할 수 있는 전략을 추구하는 브랜드는 매장 오픈 이후에도 꾸준한 관리와 지원을 기대할 수 있는 것이다.

앞서 설명한 브랜드의 대표적인 예를 꼽자면 돈까스 창업 브랜드 ‘부엉이돈까스’를 들 수 있다. ‘부엉이돈까스’는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가맹점과의 바람직한 동행을 이어 나가고 있는 브랜드다. 꾸준한 협력을 통해서 가맹점과의 상생을 추구하며 이상적인 성공전략을 수립해 나가는 중이다.

특히 ‘부엉이돈까스’ 동백호수공원점은 본사의 체계적인 지원을 통해 안정적인 매출을 이끌어 내고 있는 대표적인 가맹점이다. 지속적으로 새로운 돈까스 메뉴를 개발해 변화하는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고 매출 상승을 위한 타 매장의 성공 사례를 접하며 수익창출 방안에 대한 조언을 전달하는 등 ‘부엉이돈까스’는 가맹 돈까스매장의 운영 안정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부엉이돈까스’의 관계자는 “가맹점과의 믿음, 신뢰를 토대로 상생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이 프랜차이즈 본사 역시 살아남는 방법”이라며, “가맹점의 안정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 시스템을 도입하고 있는 만큼 ‘부엉이돈까스’를 통해 창업을 시작한다면 안정적인 매출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프랜차이즈를 통해 창업을 시작하고 싶지만 본사의 횡포에 시달릴까 두려워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며, “하지만 ‘부엉이돈까스’는 체계적인 지원 시스템으로 매장 오픈 이후에도 꾸준한 관리를 진행하기에 걱정을 덜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돈까스 성지 남산에서 돈까스매장을 운영 중인 ‘부엉이돈까스’ 남산서울타워점은 자체 쿠킹랩실을 활용한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하는 등 레시피 구성 및 운영 전반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홈페이지: www.owlscutlet.com

창업문의: 1522-1284

#부엉이돈까스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RSS Fee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