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이재일 기자

외식 창업 아이템 ‘이모네마녀붉닭발’, 화끈한 경쟁력으로 “불황 끝 행복 시작”


불닭발전문점 ‘이모네마녀붉닭발’ 불황일 때 더 많이 찾는 이유? 직접 확인해보면 안다 최근 장기 불황과 외식 소비 감축 등의 요인으로 서울 상가 점포수가 1년 사이 8,000개 가까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난다. 여러 가지 요인들이 거론되지만, 주된 이유는 사전에 철저한 준비나 계획 없이 시장에 뛰어드는 경우일 것이다.

특히 초보 창업자나 개인이 직접 매장을 오픈하는 것은 이런 실패 확률을 더욱 높일 수 있어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통한 창업이 추천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진심외식창업연구소에서 매운 닭발요리를 메인으로 탄생시킨 외식 창업 아이템 ‘이모네마녀불닭발’이 이목을 끈다. ‘이모네마녀불닭발’은 요즘 같은 불황의 시대, 과도한 경쟁과 성공에 대한 불확실성으로 신규 및 업종변경 창업을 망설이는 이들에게 최적의 창업 비용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업종 변경 시 최저 비용 185만 원으로 창업이 가능해 업계에 신선한 충격을 주고 있는데, 대규모 직영공장에서 생산된 제품을 대형 유통회사와 계약해 마진을 줄여 가맹점에 공급함으로써 원가를 대폭 낮추기에 가능한 대목이다.

또 ‘이모네마녀불닭발’은 한국인이 사랑하는 매운 맛과 콜라겐이 풍부한 닭발에 ‘불맛’을 입힌 직화 숯불구이로 잡내는 잡고 맛을 한 층 업그레이드 시키면서 많은 호평을 받고 있다. 이렇게 중독성 강한 매운맛에 이끌린 고객들의 재방문율이 높아지면서 단골 형성도 쉽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아이템의 특성상 유행이나 계절의 요인을 적게 받는 것도 장점이다. 장점이다.

아울러 불닭발 외에도 대중성을 높인 곱창과 막창 메뉴도 추가하고 있으며 다양한 서브메뉴 도입을 통해 닭발을 즐기지 않는 잠재 고객까지 확보할 수 있는 강점을 더해 기존 닭발전문점에서는 시도하지 못한 경쟁력까지 갖췄다. 이를 통해 기존 닭발전문점을 운영 중이던 자영업자들이 ‘이모네마녀불닭발’을 통한 업종변경 창업 문의가 쇄도한다.

‘이모네마녀불닭발’의 관계자는 “저희 ‘이모네마녀불닭발’은 3호점까지 가맹비와 교육비 면제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면서, “본사는 불황에 맞설 수 있는 실용적이고 손쉬운 운영을 자랑하는 매운 불닭발사업으로 반드시 성공창업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모네마녀불닭발’은 본사에서 조리된 완제품을 밀봉된 팩으로 공급해 각 가맹점의 간편 조리 시스템을 구축했고 이를 통해 전문 주방인 력 없이 주방 운영이 가능한 편의성과 동시에 인건비 절감 효과를 얻는다. 아울러 가맹점 마다 POS 시스템 도입으로 매출 확인과 부족한 물량 등을 쉽게 파악할 수 있게 했고 매장매출+테이크아웃+배달 등 매출 다각화 정책으로 매출 상승 폭을 넓히면서 더욱 안정적인 매장 운영의 기반을 구축할 수 있다.

홈페이지: www.manyer.co.kr

창업문의: 1811-9296

#이모네마녀불닭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