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고깃집 창업의 묘수! ‘여장군’은 어떻게 돼지특수부위로 성공할 수 있었나

돼지특수부위전문점 ‘여장군’, 특화된 전략으로 고기집 창업 성공 롤모델 급부상

 

소고기보다 가격 부담이 적은 돼지갈비, 삼겹살전문점은 안정적인 창업 아이템으로 손꼽힌다. 하지만 돼지고기를 다루는 고깃집이 많아지며 과도한 경쟁 등으로 인해 포화상태에 빠진 것은 물론 어딜 가도 비슷비슷한 메뉴 덕분에 자칫 식상한 분야로 여겨질 수 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최근 고깃집 분야의 예비 창업자들 사이에서는 차별성 있는 메뉴로 눈을 돌리는 상황에 직면했다. 실제로 돼지특수부위전문점 ‘여장군’은 독창적인 메뉴를 개발하여 창업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는 중이다.

 

‘ 여장군’은 혀밑살, 항정살, 아구살, 뽈살, 뒷목살, 갈매기살 등의 ‘살 모듬’ 메뉴를 골고루 섞어 한접시(300g) 1만 원에 제공하고 있으며, 염통, 돈설, 오소리감투, 껍데기, 유통 등을 섞은 ‘부속 모듬’ 역시 같은 가격에 판매하는 전략을 도입했다.

 

이런 방식은 요즘 같은 불경기 남녀노소 즐기는 구이용 고기 요리를 돼지특수부위 라는 보다 색다른 방식으로 즐길 수 있으면서 가격도 합리적이기에 각 매장마다 문전성시를 이루는 비결로 손꼽힌다.

 

또 ‘살 모듬’, ‘부속 모듬’ 모두 좋아하는 부위만 골고루 섞어서도 주문 가능하고 단품으로도 주문이 가능하기에 취향대로 골라먹을 수도 있고, 육회, 육사시미, 소막창, 다양한 서브 메뉴도 취급하여 메뉴의 다양성이 돋보인다.

 

특히 혀밑살은 말그대로 혀 밑에 있는 특수부위로, 대패삼겹살과 흡사하게 생겼지만 전혀 다른 맛과 식감을 지니고 있다. 이는 수년간 돼지 특수부위를 연구하며 찾아낸 ‘여장군’만의 특별한 부위다. 다른 어디서도 맛볼 수 없는 ‘여장군’ 만의 부위이기에 희소성을 통한 가치가 높고 고객 확보의 주요 포인트로 자리하고 있다.

 

최근 특수부위 전문점의 창업이 늘고 있지만 ‘여장군’처럼 돈육 특수부위를 직접 정선하는 가공공장과 물류창고를 겸비하면서 ‘혀밑살’이라는 특수 부위는 오직 '여장군'에서만 만나볼 수 있기에 안정적인 프랜차이즈 창업 브랜드로 더욱 주목 받고 있다. 더욱이 돼지 열병 사태로 돼지고기 수급 문제를 따로 걱정할 필요도 없는 포인트다.

 

이처럼 메뉴 차별성은 물론 가성비까지 뛰어나다 보니 물가가 오르면서 가격도 오르지 않을까, 라는 주변의 우려 속에서도 ‘여장군’은 처음 가격 그대로를 고집하며 일관성 있는 가격 경쟁력을 보여주고 있다.

 

아울러 특수부위라고 하면 돼지고기 특유의 냄새에 대한 우려가 있는데, ‘여장군’에서는 이를 없애고 고기의 맛은 더욱 살리기 위해 자체 개발한 특별소스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겨 찾을 수 있는 돼지특수부위전문점으로 각광 받는다.
 

‘여장군’의 관계자는 “예비 창업자들 사이에서는 과연 돼지특수부위로 성공 창업할 수 있을까?라는 우려가 높을 것”이라고 전하며 “많은 우려 속에서도 메뉴 차별화와 가격 경쟁력, 특별 소스 등으로 고객 만족도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여장군’이 성공 롤모델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홈페이지: www.yeojanggun.co.kr

창업문의: 031-276-8805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