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 서영준 기자

불황을 이겨내는 여기 미술관의 매출 상승 전략! ‘위기 극복 능력 갑(甲)’


브랜드 현황

<여기 미술관>

*매출 - 신림점(25평) 기준 월 매출 9천만 원대

*창업 비용 - 상담 문의

바이러스 위기 및 경제 불황 극복? 미술관 위기 대응 ‘네가지’만 기억하라

하루가 멀다 하고 매장의 폐업 소식이 들리는 요즘, 위기에 대응한다는 표현조차 무색할 만큼 마땅한 대안이 없어 고민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특히 바이러스 이슈의 확산세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는 가운데, 특별한 대안이나 해결책을 마련하기가 어려운 만큼 당분간 이런 위기 상황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위기가 닥쳤을 때 허겁지겁 준비하기에 힘든 것으로, ‘여기 미술관’처럼 위기에 대응할 수 있는 ‘위기 극복 능력’을 갖추고 있다면 특별히 걱정할 것은 없다. 위기에 대응하는 미술관 만의 ‘네가지’는 그 자체로 경쟁력이 되면서 어려운 시기 안정적인 창업 아이템을 찾고 있는 이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다.

보통 요리는 전문점의 퀄리티가 높다고 인식하는 이들이 많지만, 시대적 흐름이 변하고 주점에서도 양질의 메뉴와 안주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맛과 퀄리티를 동시에 충족할 수 있는 곳의 인기가 높다.

‘여기 미술관’은 늘 ‘맛있는 전시회’를 통해 분기마다 새로운 메뉴를 선보이는가 하면, 기존 메뉴 역시 그 어떤 주종과 곁들여도 최고의 맛과 퀄리티를 자랑한다. 마치 맛으로 유명한 음식점들처럼 미술관의 메뉴 맛에 반한 이들이 단골 고객으로 이어질 만큼 직접 먹어보지 않고선 표현하기 힘들다.

또 분위기에 압도한다는 말이 있듯이, 독특하면서 너무 과하지 않은 예술적 느낌의 인테리어와 분위기는 오직 미술관 만이 가진 장점이다. 감성적인 추억을 공유하기도 하고 새로운 감각을 느끼기도 좋아 세대에 관계 없이 누구나 힐링을 느끼기 좋다.

이렇게 맛, 그리고 남다른 분위기에 더해진 부담 없는 합리적인 가격은 자연스럽게 고객의 높은 만족도로 이어진다. 맛, 분위기, 가성비, 고객만족도의 ‘네가지’가 맞아떨어지는 대목으로, 마음 맞는 이들과 기분 좋은 장소에서 한 잔, 한 끼를 해결하고 집으로 향하는 발걸음은 다음을 기약하게 한다.

위기에 처하면 이것을 극복하기 위해 무리하게 접근하는 이들이 결국 최악의 상황을 맞이하는 경우가 많다. ‘여기 미술관’은 이런 무모함 보다 기존 브랜드가 가진 경쟁력을 적절하게 활용하면서 꾸준한 고객 확보, 매출 실적을 기록하며 요즘 같은 시기 90호 가맹점을 보유하게 됐다.

‘여기 미술관’ 관계자는 “위기에 빠지는 곳은 애초에 그 정도 밖에 될 수 없는 한계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미술관의 경우 기존에 가지고 있는 브랜드 경쟁력이 위기 상황에서 더욱 빛을 발하며 그 자체가 위기 대응 능력으로 변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위기 극복 대응 능력, 혹은 브랜드가 가진 본질적인 경쟁력인 미술관 표 ‘네가지’ 위기 대응 전략만 기억하면 성공 창업은 따라올 것”이라고 자신했다.

홈페이지: www.misoolkwan.co.kr

창업문의: 1899-60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