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 장재성 기자

‘대기업 물류시스템’ 내맘에두닭과 함께 “당신도 8시간 워라벨 억 대 사장님”


‘내맘에두닭’ 전문적 유통시스템의 장점! 운영 편의성과 매출을 동시에 끌어올리다 일과 삶의 균형을 의미하는 ‘워라벨’(Work-life balance)은 창업자들에게 꿈만 같은 이야기다. 장사라는 특수성과 변수가 많은 업종 관계 상 시간을 정해놓고 운영하기가 어려운 이유다.

‘내맘에두닭’은 대기업 물류시스템 구축으로 발생되는 다양한 경쟁력을 통해 워라벨 실현이 가능한 브랜드 구축에 나섰다.

1인 소자본 창업 대표 브랜드인 ‘내맘에두닭’은 CJ 프레시웨이와 물류 계약을 체결, 오는 11월부터 전국 매장에 원활한 물류 공급이 이뤄진다. 대기업이 가지고 있는 선진 물류 시스템 도입을 바탕으로 빠르고 안전한 식자재 공급이 기대된다.

이를 통해 각 가맹점은 언제든지 필요한 만큼 신선하고 퀄리티 높은 식재료를 바로 수령할 수 있어, 운영 편의성이 매우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닭을 조리하기 전 손질 과정인 ‘전 처리 작업을 완료한 제품을 한 마리씩 포장해 제공한다.

타 브랜드 가맹점에서는 가맹점주가 직접 이 과정을 진행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발생하고 있다. 매장 오픈 시간보다 1~2시간 먼저 출근해 준비해야 하는 이유가 되기도 했다.

‘내맘에두닭’으로 창업을 할 경우 조리시간 단축은 물론 1인 창업이 가능해 인건비 절감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 국내산 닭 대표 브랜드 ‘하림’의 고품질 식재료 사용을 통한 맛과 퀄리티를 갖춘 메뉴 구성을 통한 수익률 상승으로, 8시간 일하고 억 대 사장님이 되는 길이 결코 꿈은 아니다.

‘내맘에두닭’ 관계자는 “자영업자들에게 요즘 최대 화두인 워라벨을 지켜나가는 일은 결코 쉽지 않다”면서, “장사라는 특수성을 감안했을 때, 준비과정도 길고 여러 가지 변수가 많다”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러나 ‘내맘에두닭’은 대기업 물류시스템 도입과 전 처리 과정의 생략을 통해 가맹점주의 편의성을 극대화시키면서, 일의 강도 자체를 대폭 축소시켰다”면서, “브랜드가 가진 특유의 맛과 퀄리티, 경쟁력까지 더해져 적게 일하고 효과적인 수익 창출이 가능한 외식 업계의 워라벨 아이템으로 인기를 높여 나가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내맘에두닭’은 합리적인 창업 비용 책정과 요즘 대세인 ‘배달 창업’ 대표 창업 브랜드로 창업자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업체는 이런 반응에 자만하지 않고 안정성과 성공을 희망하는 더 많은 창업자 확보와 고객만족을 위해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홈페이지: www.heart2dak.com

창업문의: 1833-6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