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 이재일 기자

‘배달삼겹직구삼’ 선호도를 높인 신메뉴 개발에서 찾은 매출 상승 전략!


자체 R&D 연구소의 존재 통해 꾸준한 고객 니즈 충족 및 선호도 높여 배달은 업계에서 확실한 성공 아이템으로 통한다. 바이러스 사태 장기화로 인한 대면 접촉과 매장 방문을 꺼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관련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의 발달이 주된 이유다.


그 중에서도 배달삼겹살은 흔한 배달 아이템과 달리, 노릇노릇한 식감에 고소한 육즙을 살려 안방에서 즐길 수 있는 구이용 고개 메뉴라는 점 때문에 특히 인기가 높다. 또 집에서 고기를 구울 경우 냄새를 쉽게 빼기 어렵고, 굽고 난 이후 기름 처리 문제 청소가 쉽지 않으데, 배달삼겹전문점을 통하면 이런 문제가 해결된다.


이런 이유들로 인해 배달삼겹전문점 브랜드는 급격한 성장세를 나타내는 중이다. 이런 가운데 ‘배달삼겹직구삼’의 남다른 행보가 더욱 주목받고 있다.


해당 브랜드는 자체 R&D연구소를 통해 고객들의 니즈와 선호도에 맞춘 신메뉴 개발에 집중한다. 꾸준한 니즈 파악과 지속된 연구를 토대로, 지속적으로 신메뉴를 발표하면서, 배달삼겹살전문점 브랜드 중에서도 단연 높은 인기를 얻는 중이다.


요즘 트렌드에 맞는 직구 1인 도시락을 비롯해, 직갈비 도시락, 돼지불백 도시락, 직구 고기만 세트 등의 알차고 다양한 구성은 이런 노력과 연구를 통해 탄생됐다.


특히 1인 인구가 증가하는 요즘, 퇴근 후 고기를 맛보고 싶지만 양이나 구성이 부담스러운 이들을 위한 1인 메뉴 구성은 트렌드와 고객 니즈를 반영한 대표적인 사레로 평가받는다. 고객의 입맛과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고 새로운 메뉴로 선보이다 보니, 배달삼겹살전문점 중에서도 직구삼을 찾는 고객의 비율이 늘어나고 있다. 실제 배달 관련 플랫폼의 각 브랜드 별 평점이나 후기를 살펴봤을 때, 직구삼에 대한 글이 많고 긍정적인 평가를 쉽게 확인하게 된다. ‘배달삼겹직구삼’의 관계자는 “고객의 입장에서 노력하고 연구하는 ‘배달삼겹직구삼’의 운영 방향은 요즘 니즈와 트렌드를 충족시키는 새로운 메뉴의 구성으로 이어지고 있다”면서, “덕분에 바이러스 사태 장기화 속에서도, 배달 아이템이라는 장점을 더해 각 가맹점의 꾸준한 매출 상승이 실현되는 중”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신메뉴 구성 외에도 특허 받은 조리법과 자체 비법 소스, 프리미엄 육류의 장점 등을 갖춘 ‘배달삼겹직구삼’은 앞으로도 창업 시장에서 주목받는 배달삼겹전문점 브랜드가 될 것”이라며, “더 많은 고객의 입맛과 창업자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배달삼겹직구삼’은 맛과 퀄리티를 높인 다양한 메뉴 구성으로 주목받는데, 타 브랜드에 비해 가격까지 저렴해 ‘가성비 배달삼겹살집’으로 불린다. 요즘같이 어려운 바이러스 시대, 고객의 니즈와 만족도를 높이면서 창업 시장에서도 지속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홈페이지: www.homepork.co.kr

창업문의: 1522-9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