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최윤지 기자

젊은 층 사로잡는 프랜차이즈 감자탕전문점 ‘고래감자탕’! 사업모델이 신선하다!


하루에도 여러 개의 프랜차이즈가 생기고 없어지기도 한다. 중요한 점은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외식창업의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는 점이다. 프랜차이즈가 활성화되면서 다양한 아이템이 등장하고 예비창업자가 선택할 수 있는 폭도 넓어졌기 때문이다.

창업 전문가들은 경쟁이 치열할수록 소비자들의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고 소비자 관점에서 창업을 진행하는 곳이 계속해서 성공할 수 있는 원동력과 경쟁력이 될 것 이라고 강조한다.

이러한 면에서 본다면 감자탕전문점 ‘고래감자탕’의 행보는 주목해 볼 만하다. 감자탕 시장에 부는 새로운 바람인 ‘고래감자탕’은 허름하고 낡은 인테리어를 탈피, 캐주얼한 분위기 속에 젊은 고객층을 사로잡을 수 있는 브랜드로 눈길을 끈다. 올드한 외식 업종이라는 편견을 깬 것.

‘고래감자탕’은 처음부터 끝까지 맛있는 감자탕이라는 모토로 우리 가족, 나의 동료가 먹는 요리라는 마인드로 건강하게 맛있는 맛을 제공하고 있다. 엄격한 품질 검수를 통한 식재료만을 사용하는가 하면, 매운 맛은 인공 캡사이신 대신 청양고추와 빨간 고추로 낸다. 스타일리쉬한 멋에 재료까지 신경을 썼다.

부드러운 살집이 두둑하게 붙은 뼈와 우거지를 넣고 비법 양념과 함께 끓여 얼큰하게 우려낸 ‘얼큰고래감자탕’을 비롯해, 쭈뼈감자탕, 고래뼈찜, 얼큰뼈해장국, 얼큰만두뼈해장국 등 다양한 메뉴를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만두와 새우튀김, 수제돈가스 등의 사이드메뉴도 눈길을 끈다.

인테리어 역시 빼놓을 수 없는 경쟁력 중 하나다. 디자이너와 작가가 하나의 작품처럼 완성했으며, 고래를 인테리어 포인트로 잡아 따뜻하고 소박하면서 정겨운 분위기를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젊은 고객들이 캐주얼하게 즐기기에도, 온 가족이 함께 외식을 즐기기에도 부담 없다.

‘고래감자탕’의 관계자는 “감자탕 시장에 부는 새로운 바람인 고래감자탕 브랜드는 젊은 고객층을 사로잡을 수 있는 맛과 멋을 담고 있다”며, “이처럼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한층 세련되고 업그레이드된 경쟁력으로 통해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 그 입지를 탄탄히 다져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고래감자탕’ 본사 외식 전문기업 ‘디딤’은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착한가게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백제원’, ‘도쿄하나’를 비롯한 모든 직영매장과 ‘고래식당’, ‘고래감자탕’, ‘황금식당’ 등 5개의 가맹 사업 브랜드 매장이 착한가게로 가입해 매달 3만원의 기부금을 각 매장의 이름으로 기부한다.

홈페이지: www.goraegamja.co.kr

창업문의: 1544-6092

#고래감자탕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RSS Feed

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fctime.net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izmchangup

공식 유튜브 채널: ​창업 채널 비즈경영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