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호: 주식회사 비즈경영개발원 / FC TIMES (에프씨타임즈)      관리자: 이재일      

전화: 02-511-0556
사업자번호: 714-88-01085 / 소재지: 서울 강남구 논현로 607 신양빌딩 6층

FC TIMES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s://post.naver.com/mrbreads

심야모임 홈페이지: http://simyagroup.tk/ 

Please reload

최근 가장 많이본 기사

12년 노하우를 담아낸 닭꼬치전문점 ‘오닭꼬치’, 최소 인력으로 운영 가능하다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해 최근 외식창업 시장은 1인창업, 부부창업, 가족창업 등 외부인력의 도움 없이 최소한의 인력으로 매장운영이 가능한 아이템이 성행하는 추세다. 더불어 소자본, 소점포로 시작을 해서 리스크를 낮추는 게 선호되고 있다.

 

이러한 조건을 만족시키는 브랜드로 닭꼬치전문점 ‘오닭꼬치’를 들 수 있다.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수제 닭꼬치를 제공한다는 게 특징. 또 하나 주목해야 하는 부분은 12년 운영 노하우를 집약해서 브랜드를 론칭했기 때문에 전문화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는 것이다.  

 

본사는 주요 식재료를 큰 가격 변동없이 냉장 상태의 엄선된 꼬치 재료를 각 가맹점에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있고, 원팩화 제품으로 별도의 손질이 필요하지 않아 별도의 인력이 필요하지 않다. 물론, 조리도 간편하다. 전문 주방장이 필요 없어 1인 운영까지도 할 수 있다는 게 본사 측의 설명이다.

 

참고로 자체 제작한 특수구이기는 기름기는 쫙 빼고 육즙은 살려 풍미 있는 수제닭꼬치를 완성할 수 있도록 돕는다.

 

작은 매장에서도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는 이유는 홀 운영과 함께 테이크아웃 판매 그리고 배달 앱 연계를 통해 딜리버리 서비스까지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조리 시간이 짧아 전체적인 판매 회전율이 높다.

 

‘오닭꼬치’의 관계자는 “초기 투자비용에 대한 부담도 적다. 본사에서는 작은 투자금으로 매장 개설을 할 수 있게 인테리어 및 주방집기 자율시공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말하면서, “무이자 대출까지 지원하고 있기 때문에 다른 업종보다 시작이 쉬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본사가 식재료 직영 공장을 운영, 당일 배송으로 각 가맹점에 공급을 하고 있다. 안정적인 물류시스템으로 매장 운영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홈페이지: www.oh-dak.com

창업문의: 1577-9679

 

 

 

 

 

 

 

Please re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