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프씨타임즈(FC TIMES) 최윤지 기자

불황은 우리와 상관 없다 자부하는 삼겹살전문점 ‘도둑고기’의 이유 있는 자신감


특화된 맛과 ‘가성비’는 기본, 창업자에 특화된 지원 프로그램 등 눈길

최근 겨울의 문턱에서 더욱 쌀쌀해진 날씨와 더불어 언제 해소될지 모르는 장기 경기침체의 늪에 많은 이들의 몸과 마음이 얼어붙고 있다. 경기가 어려울수록 외식 시장이 위축되는 것은 당연한 이치다. 하지만 끝 모를 불황의 늪에서도 당당하게 상관없다고 자부하는 고깃집 창업 브랜드가 있어 눈길을 끈다.

연탄구이전문점 ‘도둑고기’는 브랜드명 앞에 붙는 수식어 답게 연탄으로 고기를 굽는 독특한 방식을 차용하고 있다. 도둑고기의 시그니처 메뉴 중 하나로 꼽히는 ‘연탄갈비’가 대표적인데, ‘도둑고기’만의 자체 소스가 더해져 깊은 풍미와 야들야들한 식감, 연탄의 진한 향이 첨가되면서 별미로 자리잡았다.

‘도둑고기’의 항아리 연탄갈비 맛에 반해 매장을 찾은 고객들은 ‘도둑주먹고기’, ‘양념소갈비살’, ‘옛날삼겹살’ 등 또 다른 메뉴 라인까지 맛보며 웬만한 메뉴 라인의 매력에 빠져들어 지속적인 단골 고객이 되는 경우도 있다. 그만큼 ‘도둑고기’의 경기 불황 속 이유 있는 자신감의 원천 중 하나는 바로 이 ‘맛’에 대한 부분이다.

여기에 이렇게 퀄리티 높고 맛 좋은 메뉴라인들이 서민들의 주머니 사정을 감안해 비교적 싼 가격에 책정된 ‘가성비’까지 더해지니 고객 입장에서는 꾸준하게 매장을 찾을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또 고기집 창업 브랜드 ‘도둑고기’는 본사에서 직접 육류 공장과 물류센터를 운영하고 있어 매일 필요한 만큼 직배송 해줘 매장을 운영하는 가맹점주 입장에서는 너무나 편한 시스템을 갖췄다. 게다가 엄선된 품질의 돈육과 자체 개발된 숙성 기법을 적용하면서 각 가맹점으로 안정적, 합리적인 가격대로 공급하고 있기 때문에 식자재 재고관리가 용이하다. 전문 인력이 필요하지 않아 인건비나 운영비를 아낄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이에 현재 ‘도둑고기’ 가맹점을 운영중인 가맹점주들은 다양한 본사 지원체계 속에서 주변 지인들에게 신규 창업 및 업종변경 창업을 권유할 정도라고 한다. 실제로 이런 긍정적 입소문은 신규 매장 오픈으로 이어지고 있는 추세다.

‘도둑고기’의 관계자는 “경제가 어려울수록 외식시장에서 주머니를 닫는 것은 당연한 일이지만, 이 와중에도 판매자 입장에서는 최대한의 경쟁력을 발휘해 고객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도둑고기’는 특화된 맛과 가성비, 독특한 인테리어 및 분위기까지 더하면서 외식시장에서 불황을 모르는 창업 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뿐만 아니라 가맹점주 입장에서는 최적의 맞춤형 지원까지 이뤄지고 있기 때문에 장기 경기침체 속 최적의 외식 창업 아이템으로 각광 받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홈페이지: www.dodookgogi.co.kr

창업문의: 1644-3722

#도둑고기